SBS 측 "오늘(10일) 故 엔니오 모리꼬네 내한 공연 편성" [공식입장]

입력2020년 07월 10일(금) 15:46 최종수정2020년 07월 10일(금) 15:49
엔니오 모리꼬네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영화 음악의 거장 故 엔니오 모리꼬네가 남긴 주옥같은 음악들이 찾아온다.

SBS는 그의 별세를 추모하고 그가 남긴 보석 같은 멜로디를 기억하기 위해 10일 밤 11시 10분 엔니오 모리꼬네의 2007년 첫 내한 실황 공연을 방송할 예정이다.

엔니오 모리꼬네는 1928년 이탈리아 로마에서 태어나 클래식 음악을 전공하고, 1955년 영화 음악을 시작한 후 500여 편에 달하는 곡을 작곡했다. 그가 음악 작업을 했던 영화는 대개가 좋은 평가를 받았지만, 그의 음악은 대부분 영화 그 자체보다 더 유명했다.

영화 '시네마 천국'은 '토토의 테마'가 온통 기억을 뒤덮었고, '미션'은 '가브리엘의 오보에'를 떼놓고 생각할 수 없으며,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아메리카'는 '아마폴라' 그 자체다. 영화 '러브 어페어'를 1958년 원작보다 1994년 리메이크작을 더 기억하게 만든 건 다름 아닌 엔니오 모리꼬네가 수놓은 메인 테마 때문일 것이다.

드라마, 호러, 스릴러, 정치, 예술 영화 등 폭넓은 스펙트럼 안에서도 자신만의 독특하고 향수 어린 감수성과 감미로운 선율을 간직한, 한 번 들으면 뇌리에서 사라지지 않고 맴도는 각인적 음률을 창조해내는 그의 탁월한 능력을 다시 한번 느껴볼 수 있다.

2007년 첫 내한 공연에서는 1부 삶과 전설, 2부 신화의 모더니티, 3부 비극, 서정 그리고 서사시의 시네마로 구성되어 '언터쳐블'을 시작으로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아메리카' '피아니스트의 전설' '석양의 무법자' '석양의 갱들' '마넬라' '미션' 그리고 '시네마천국' 등의 곡들이 연주됐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아스트로·빅톤→여자친구·아이즈원, '소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대한민국 대표 음원 플랫…
기사이미지
김연경→박세리, 女 스포테이너 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스포츠 레전드 스타들이 다양한 예능에…
기사이미지
"불륜 커플의 말로?" 박상철, 아내…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박상철이 불륜, 폭행설 등 사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