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은 9단, 국내 여자기사 두 번째로 통산 600승 달성

입력2020년 07월 10일(금) 15:56 최종수정2020년 07월 10일(금) 15:56
박지은 / 사진=한국기원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박지은 9단이 조혜연 9단에 이어 국내 여자기사 두 번째로 프로통산 600승을 달성했다.

박지은 9단은 9일 한국기원 바둑TV스튜디오에서 열린 2020 한국여자바둑리그 8라운드 1경기에서 김수진 5단에게 268수 만에 백 불계승하며 600번째 승리를 가져갔다.

이날 승리로 박지은 9단은 600승2무470패로 56.07%의 승률을 기록했다.

1997년 입단한 박지은 9단은 1998년 4월 74회 승단대회에서 김철중 2단(이하 당시)에게 프로 첫 승을 거둔 이후 2001년 7월 100승(양재호 9단), 2005년 5월 200승(하호정 2단), 2007년 12월 300승(윤영민 2단), 2011년 3월 400승(현미진 4단)을 거뒀다. 2014년 4월에는 여자기사 최초로 500승(중국 자강루 초단)을 달성했다.

2000년 1기 여류명인전에서 우승하며 첫 타이틀을 획득한 박지은 9단은 여류국수전, 정관장배, 대리배, 궁륭산병성배 등 통산 일곱 차례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특히 2004년부터 2011년 열린 5차례의 세계여자바둑대회 개인전에서 모두 우승하며 여자바둑의 간판스타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박지은 9단은 2008년 1회 원양부동산배 세계여자바둑선수권에서 우승해 국내 여자기사 최초로 입신(入神, 9단의 별칭)에 올랐으며, 2017년 4월 국내 여자기사 최초로 1천 대국을 소화했다.

2018년 9월부터 1년간 휴직에 들어갔던 박지은 9단은 복직 후 슬럼프를 맞기도 했지만 7월 14기 지지옥션배 신사 대 숙녀 연승대항전전 예선을 시작으로 전승을 거두며 5연승을 기록 중이다.

박지은 9단은 16일 2020 한국여자바둑리그 8라운드 1경기를 통해 601승에 도전할 예정이다.

현재 한국기원 소속 기사 중 최다승 기록은 조훈현 9단이 보유한 1949승(일본 기록 118승 5무 41패 포함)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아스트로·빅톤→여자친구·아이즈원, '소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대한민국 대표 음원 플랫…
기사이미지
김연경→박세리, 女 스포테이너 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스포츠 레전드 스타들이 다양한 예능에…
기사이미지
"불륜 커플의 말로?" 박상철, 아내…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박상철이 불륜, 폭행설 등 사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