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기춘 "연애 감정 있었고 합의 성관계" 혐의 부인

입력2020년 07월 10일(금) 17:31 최종수정2020년 07월 10일(금) 17:31
왕기춘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미성년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올림픽 유도 은메달리스트 왕기춘이 혐의를 부인했다.

왕기춘 측 변호인은 10일 대구지법 제12형사부(부장판사 이진관) 심리로 열린 국민참여재판 진행 여부 결정을 위한 공판준비기일에서 "피고인과 피해자는 연애 감정이 있었고, 합의하에 성관계를 가졌다"며 성폭행 혐의를 부인했다.

왕기춘은 지난 2017년 2월 자신이 운영하는 체육관에 다니는 미성년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와, 2019년 8월부터 올해 2월까지 체육관에서 또 다른 미성년 제자와 성관계를 하고, 성폭행을 하려다 미수에 그친 혐의도 받고 있다.

3월 피해자가 고소장을 제출한 이후 수사를 받아오던 왕기춘은 지난 5월 구속됐으며, 구속상태로 재판에 넘겨졌다.

한편 왕기춘은 2008 베이징 올림픽 유도 은메달을 획득했으며, 지난 2016 리우 올림픽 출전이 좌절된 뒤 은퇴했다.

대한유도회는 왕기춘이 구속된 이후 회의를 열고, 왕기춘의 영구제명을 결정한 바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19년만 적자 본 디즈니, OTT로 약진→'뮬란…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미국 월트 디즈니가 신종…
기사이미지
'뒷광고' 논란에 쯔양 은퇴까지…신…
기사이미지
"안 웃겨" 샘 오취리 작심 발언, 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샘 오취리가 의정부고 졸업사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