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바둑리그 신생팀 '스타 영천' 창단식 개최

입력2020년 07월 10일(금) 19:13 최종수정2020년 07월 10일(금) 19:13
사진=한국기원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시니어바둑리그 '스타 영천' 팀이 창단식을 개최했다.

2020 NH농협은행 시니어바둑리그 신생팀인 스타 영천팀 창단식은 10일 경북 영천시청 시장실에서 열렸다.

창단식에는 최기문 영천시장을 비롯해 박봉규 영천시 체육회장, 유시용 영천시 바둑협회장, 유석권 영천시 바둑협회 고문, 김중호 행정지원 국장, 스타 영천팀 윤종섭 감독과 최규병 9단 등 선수단이 참석했다.

창단식은 기념 촬영과 선물 교환식 등으로 30여분 동안 진행됐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선수단에게 꽃다발과 지역 특산품인 와인을 선물했으며, 선수단은 휘호 바둑판으로 영천 시장에게 답례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최규병 9단을 비롯한 여러 백전노장 프로기사 분들이 스타 영천팀에 합류해줘 든든하다"며 "스타 영천이라는 팀명처럼 반짝이는 실력과 성적으로 우승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별의 수도, 별의 도시 경북 영천시를 연고지로 하는 스타 영천은 올해 처음 참가하는 신생팀. 초대 감독으로 윤종섭 감독을 선임한 후 지난 6월25일 열린 선수선발식을 통해 최규병 9단과 백성호·강만우 9단, 나종훈 8단을 영입했다.

스타 영천을 포함해 총 8개팀이 참가하는 2020 NH농협은행 시니어바둑리그는 오는 13일 개막전을 시작으로 4개월의 장정에 돌입한다. 스타 영천은 15일 의정부 희망도시와 첫 경기를 벌인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나로 돌아가라" 샘 오취리, '내로남불'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
기사이미지
곡괭이 난동, 황정민 입원→괴한 구…
기사이미지
CJ ENM 영화 부문, 개봉 연기·극장…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