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5' 유해진X차승원, 손호준 부재에 "네가 없으니 좀 그렇다" [TV캡처]

입력2020년 07월 10일(금) 21:47 최종수정2020년 07월 10일(금) 21:49
유해진 손호준 차승원 / 사진=tvN 삼시세끼 어촌편5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삼시세끼5' 유해진, 차승원이 드라마 촬영차 마지막 녹화를 함께하지 못한 손호준에게 아쉬움을 드러냈다.

10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 어촌편5'(이하 '삼시세끼5')에서는 차승원, 유해진, 손호준의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차승원, 유해진은 서울에서 다시 뭉쳤다. 손호준은 스케줄상 함께하지 못했고 이에 아쉬움이 든 차승원은 손호준에게 전화를 걸었다.

전화를 받은 손호준은 "지금 섬에서 촬영 중이다.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유해진이 손호준에게 "드라마 촬영을 잘하고 있냐"고 질문했다. 이에 손호준은 "드라마를 찍다가 비가 왔다"고 답변했다.

차승원과 유해진은 손호준에 말에 "찍다가 비가 왔다니 잘 됐다. 비가 안 오면 어떡하나 걱정했다"며 농담을 건네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다 유해진은 자리에 없는 손호준에게 "네가 없으니까 좀 그렇다"며 그리움을 드러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나로 돌아가라" 샘 오취리, '내로남불'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
기사이미지
곡괭이 난동, 황정민 입원→괴한 구…
기사이미지
CJ ENM 영화 부문, 개봉 연기·극장…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