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구석1열' 봉태규 3대 MC 등극 "아내 하시시박도 팬이다"

입력2020년 07월 11일(토) 09:54 최종수정2020년 07월 11일(토) 09:54
봉태규 / 사진=JTBC 방구석 1열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봉태규가 '방구석1열' 3대 MC에 취임했다.

12일 방송되는 JTBC ‘방구석1열’은 서울환경영화제 특집으로 꾸려진다. 환경오염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영화 ‘다크 워터스’와 ‘프라미스드 랜드’가 재개봉된다.

40여 년간 환경운동을 주도한 환경 전문가 최열 이사장, 서울환경영화제를 대표하는 하지원 배우, 이명세 감독이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다. 또한 배우 봉태규가 3대 MC로 취임하며 반가운 인사를 전한다.

봉태규는 ‘방구석1열’ 첫 녹화에서 “’바깥양반'인 아내 하시시박도 ‘방구석1열’ 팬이다”라며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함께 녹화에 참여한 하지원은 두 MC의 입담과 심도 싶은 영화 이야기에 폭풍 리액션을 보여주며 “고정 방청객으로 출연하고 싶다”고 밝혔다.

본격적으로 영화 이야기가 시작되자, 봉태규는 환경개발과 보존 사이의 딜레마를 다룬 ‘프라미스드 랜드’에 대해 “지구라는 별에 주인은 없는데, 우리가 이 땅에 있는 것들에 대해 ‘정당한 대가를 지불했으니 내 것’이라고 생각하는 것 같다. 이런 생각 때문에 환경문제가 생기는 것 아닐까”라며 소신을 전했다.

하지원 역시 이에 공감을 표하며 “지구는 한 사람만의 책임이 아니라 다 같이 지켜내야 하는 것” “환경문제에 대해 모두 함께 노력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또한 하지원은 “오늘 본 두 영화 모두 공포영화를 보는 것 같은 느낌이었다”라며 감상평을 전했다. 이어 ‘다크 워터스’의 마크 러팔로가 주연뿐만 아니라 제작에도 참여하고, ‘프라미스드 랜드’의 맷 데이먼 또한 주연과 각본, 제작에 참여한 것에 대해 “'나에게도 두 배우와 같은 용기가 있을까'라고 생각하며 반성했다“라고 밝혔다.

3대 회장 MC 봉태규, 서울환경영화제 홍보대사 하지원과 함께하는 JTBC ‘방구석1열’은 12일(일) 오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아스트로·빅톤→여자친구·아이즈원, '소리…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대한민국 대표 음원 플랫…
기사이미지
"원래 자리로" 솜해인, 커밍아웃→…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아이돌학교' 출신 가수 솜해인이 동성…
기사이미지
임슬옹 측 "교통사고 직후 피해자 …
기사이미지
'비디오스타', 공찬 앞세워 소문낸 잔칫집……
기사이미지
김연경→박세리, 女 스포테이너 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스포츠 레전드 스타들이 다양한 예능에…
기사이미지
'소리바다 어워즈' 레드벨벳·트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대한민국 대표 음원 플랫폼 소리바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