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김승현 마지막 이야기, 가족들 웃음과 눈물 예고 [TV스포]

입력2020년 07월 11일(토) 09:56 최종수정2020년 07월 11일(토) 09:56
김승현 가족 / 사진=KBS2 살림남2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살림남2' 김승현 가족이 마지막 인사를 전한다.

11일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는 3년 간 많은 관심과 사랑을 받아 온 김승현 가족의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김승현은 가족들과 함께 지난 시간들이 고스란히 담긴 가족 사진 앨범을 보면서 추억을 나눴다.

미혼부 고백 이후 긴 공백기를 보내며 옥탑방에서 힘겹게 살아가던 김승현의 가슴 아픈 첫 방송부터 마침내 결혼식장에 들어선 벅찬 순간까지 한 페이지가 넘어갈 때마다 가족들은 주마등처럼 펼쳐지는 다사다난한 지난 일들을 떠올리며 연신 웃음과 눈물을 터뜨렸다.

특히 승현이 어색했던 딸 수빈이와 함께 간 첫 놀이동산 데이트를 시작으로 조금씩 서로에게 마음을 열고 다가가는 과정은 마치 한 편의 가족 성장 드라마를 보는 듯한 따뜻한 감동을 다시 한번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한편, 딸 수빈이가 짐을 싸서 승현과 함께 어딘가로 향하는 모습이 포착돼 과연 두 사람이 간 곳은 어디일지, 이들 부녀의 이야기가 어떻게 마무리될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어머니의 폭풍 눈물을 자아낸 '아침마당' 비하인드 스토리와 떠나보내기 아쉬운 김승현 가족의 마지막 이야기는 11일 밤 9시 15분 KBS2 '살림남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비디오스타', 공찬 앞세워 소문낸 잔칫집……
기사이미지
김연경→박세리, 女 스포테이너 전…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스포츠 레전드 스타들이 다양한 예능에…
기사이미지
'소리바다 어워즈' 레드벨벳·트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대한민국 대표 음원 플랫폼 소리바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