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박경완 감독대행 "최준우 최고의 활약, 이건욱 선발투수 몫 해줘"

입력2020년 07월 14일(화) 22:25 최종수정2020년 07월 14일(화) 22:25
박경완 감독대행 / 사진=DB
[잠실구장=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K 와이번스의 박경완 감독대행이 승리 소감을 밝혔다.

SK는 14일 오후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원정 경기에서 12-7로 승리했다.

이로써 SK는 19승41패를 기록하며 9위를 마크했다.

SK는 이날 선발투수 이건욱이 7이닝 5피안타 4탈삼진 3실점으로 마운드를 지키며 팀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이건욱이 호투를 펼치자 타선은 2-3으로 뒤지던 6회초 집중타로 3점을 뽑아내며 5-3으로 경기를 뒤집었고 7회초에도 소나기 안타를 터뜨리며 11-3을 만들어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특히 최준우는 이날 3안타를 터뜨리며 팀 승리의 주역이 됐다.

SK의 박경완 감독대행은 경기 후 "(이)건욱이가 한 경기 개인 최다 이닝을 투구하며 선발투수로서 자기 몫을 다해줬다"면서 "타선에서는 모든 선수들이 골고루 잘해준 가운데 특히 2번 타자로 나선 최준우가 최고의 활약을 해줬다. 선수들 모두 고생 많았고, 응원해주신 팬들께도 감사하다"고 승리 소감을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나로 돌아가라" 샘 오취리, '내로남불' …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나 출신 방송인 샘 오취…
기사이미지
곡괭이 난동, 황정민 입원→괴한 구…
기사이미지
CJ ENM 영화 부문, 개봉 연기·극장…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