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즈게이밍, e스포츠 전용경기장 '오즈아레나' 건립 추진

입력2020년 07월 21일(화) 18:30 최종수정2020년 07월 21일(화) 18:30
사진=오즈게이밍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오즈게이밍(OZ Gaming)으로 활동하고 있는 e스포츠 전문업체 옵티멈존이스포츠가 e스포츠 전용경기장 건립을 추진한다.

옵티멈존이스포츠는 "LCK 프랜차이즈 참여 선언 이후 프로게임단과 팬들의 소통 공간이 필요하다고 판단, 전용 경기장 건립을 추진해 왔다"며 "이를 위해 최근 오즈게이밍이 위치해 있는 강남역 인근 건물에 공간을 확보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전용경기장 공간으로 확보한 장소는 강남역 e스포츠의 메카인 넥슨아레나. 오즈게이밍은 지난달 넥슨아레나 운영 중단이 결정된 이후, 해당 건물주 한신개발과 접촉해 임대 협의를 완료했다.

이 회사는 LCK 프랜차이즈 진입이 확정되면 이 공간을 '오즈아레나'로 새롭게 단장, 팬들에 선보일 계획이다. 특히 '오즈아레나'를 LoL 1군 프로게임단과 2군이 함께 사용하는 연습장으로 활용하는 한편, 프로게임단과 팬들이 만나는 소통의 공간으로 만들어갈 생각이다.

또한 아마추어 e스포츠 핵심 인프라로 '오즈아레나'를 활용할 방침이다. 오즈게이밍은 지난 4년 동안 서울 주요 지역 PC방을 기반으로 'LoL'은 물론 '펍지' '오버워치' 등 다양한 종목의 아마추어 e스포츠 대회(웨슬 리그)를 진행해 왔다.

'오즈아레나'를 거점으로 기존 아마추어 e스포츠 리그 위상을 제고하고 '오즈TV'를 브랜드로 하는 영상 콘텐츠 사업에도 활용한다는 전략이다.

이개성 대표는 "오즈게이밍의 전용경기장 건립은 LCK 프랜차이즈 경쟁에 참여하면서 예고했던 투자의 시작일 뿐"이라며 "이 외에도 오즈는 온라인 e스포츠 플랫폼 개발, PC방 기반의 e스포츠 아카데미 사업 등을 현재 진행하고 있거나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오즈게이밍은 프로와 아마추어 게임단을 모두 운영하고 있는 전문 업체로 최근 LCK 프랜차이즈를 전제로 기업은행과 BNW인베스트먼트가 공동으로 운영 중인 사모펀드 등으로부터 대규모 투자를 확약 받았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업텐션 비토發 코로나19 확진 후폭풍, 가요…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업텐션 비토가 코로…
기사이미지
'비혼모' 사유리 "임신 사실 안 父…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방송인 후지타 사유리가 비혼모를 결심…
기사이미지
홍진영→김건모, '미우새'의 미적지근한 논…
기사이미지
英 매체 "손흥민, 경기 내내 공 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공을 거의 잡지 못했다" 영국 현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