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TV, ASTL 시즌1 4강 진행…결승 진출팀 가린다

입력2020년 07월 26일(일) 14:22 최종수정2020년 07월 26일(일) 14:22
사진=아프리카TV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스타크래프트 팀 리그 'ASTL' 최종 우승에 도전할 2개 팀이 결정된다.

아프리카TV는 26일과 28일 양일간 서울 잠실 롯데월드 내 '핫식스 아프리카 콜로세움' 경기장에서 '스타크래프트 : 리마스터(StarCraft®: Remastered)'로 진행되는 '질레트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팀 리그(이하 질레트 ASTL) 시즌1'의 4강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4강 경기를 통해 오는 8월2일 진행될 결승전에 진출할 두 팀이 가려진다.

26일 오후 7시에 진행되는 4강 1경기는 이성은 감독이 이끄는 '차라리요 버팔로즈'와 박태민 감독이 이끄는 '돈탐라 Glorious'가 맞붙는다. '차라리요 버팔로즈'는 조별 풀리그에서 좋은 기세를 보여준 장윤철과 김성대를 중심으로, 김태영, 윤찬희, 황병영, 김병수가 모두 제 역할을 해주며 전승으로 4강에 진출했다. 이에 맞서는 '돈탐라 Glorious'는 박태민 감독의 용병술과 팀 에이스 도재욱의 활약, 최호선, 정영재, 배병우, 박재혁, 홍덕 등의 탄탄한 팀플레이를 통해 지난 조별 풀리그에서 조 2위를 기록하며 4강 진출에 성공했다. 고른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두 팀인 만큼, 4강에서 치열한 수 싸움이 펼쳐질 것으로 기대된다.

4강 2경기는 28일 오후 7시부터 진행된다. 전상욱 감독이 이끄는 '리썬즈 스타즈'와 박지호 감독의 '아프리카TV 히어로즈'가 결승전 티켓을 두고 전력을 다할 예정이다. '리썬즈 스타즈'는 든든한 이재호를 중심으로 유영진, 윤용태, 유진우, 박준오, 유승곤, 원선재가 압도적인 실력을 보이며 조 1위로 4강에 진출했다. '리썬즈 스타즈'를 상대할 '아프리카TV 히어로즈'는 자타공인 스타크래프트 최강자 중 한 명인 이영호의 활약과 더불어 조기석, 이예훈, 한두열, 김범수가 각자의 경기에서 점차 기량을 끌어올리며 조 2위로 4강 진출을 달성했다. 4강전에서 일명 '최종병기' 이영호를 '리썬즈 스타즈'가 막아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질레트 ASTL 시즌1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기한 무관중 경기로 진행된다. 아프리카TV는 대회에 출전하는 선수와 관계자들의 안전을 위한 예방과 관리에 지원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한편 대회를 시청하는 유저들을 위한 이벤트도 마련됐다.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프리카TV 게임 & e스포츠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20 소리바다 어워즈', 방역까지 철저했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2020 소리바다 어워즈'가…
기사이미지
비, 유튜브 개설에 폭발적 인기 '안…
기사이미지
엄정화→나문희·신민아, 영화계 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영화계 여풍이 본격적으로 불기 시작했…
기사이미지
'여성 혐오 논란' 기안84, 이쯤 되면 논란8…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이쯤 되면 '논란84'다. 웹…
기사이미지
'3연속 우승 도전' 대니얼 강, 스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3주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대니얼 강(…
기사이미지
KBS 몰카 개그맨, 혐의 모두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