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연 있어요" 남희석은 왜 김구라 방송 태도 저격했나 [ST이슈]

입력2020년 07월 30일(목) 11:43 최종수정2020년 07월 30일(목) 11:50
남희석 김구라 / 사진=티브이데일리 DB, DB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인 남희석이 김구라의 방송 태도를 공개 저격했다. 이면에 숨겨둔 사연지 무엇인지 누리꾼들의 궁금증이 이어지고 있다.

남희석은 29일 자신의 SNS에 "'라디오스타'에서 김구라는 초대 손님이 말을 할 때 본인 입맛에 안 맞으면 등을 돌린 채 인상 쓰고 앉아 있다. 자신의 캐릭터긴 하지만 참 배려 없는 자세며 그냥 자기 캐릭터 유지하려는 행위"라고 적었다.

이어 "그러다 보니 몇몇 어린 게스트들이 나와서 시청자가 아니라 김구라의 눈에 들기 위한 노력을 할 때가 종종 있다"고 덧붙였다.

남희석은 곧바로 해당 글을 삭제했지만,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를 통해 급속도로 퍼졌다. '라디오스타'라는 프로그램 제목과 실명이 그대로 거론됐기에 논란은 불거졌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남희석의 발언에 공감을 표했다. 김구라의 방송 진행 태고 지적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기 때문이다. 김구라는 '독설가'라는 캐릭터를 입고 출연자들에게 거침없는 독설을 퍼붓기로 유명하다. '독설가'로 유명세를 치른 만큼 그는 꾸준히 자신의 캐릭터를 유지했고, 이는 태도 논란으로 이어지기도 했다.

과거 개그계 선배 최양락 역시 김구라의 진행 스타일을 지적한 바 있을 정도다. 최양락은 김구라에게 "누구나 인신공격을 하면 웃게 돼 있다. 하지만 당하는 사람까지 웃어야 진짜 개그"라고 말했다.

이렇듯 김구라의 진행 스타일이 불편하다는 시청자도 다수 존재했다. 그렇기에 남희석의 저격은 많은 이들의 공감을 살 수 있었다.

그러나 일부 누리꾼들은 공개된 장소에서 공개 저격한 것은 다소 경솔하지 않았냐는 반응을 보였다.

이에 남희석은 30일 "죄송하다. 2년 이상 고민하고 올린 글이다. 사연이 있다"고 설명했다.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 알 수 없지만 남희석의 추가글로 궁금증은 커진 상태다. 의문만 남긴 상황에서 양 측이 어떤 입장을 취할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20 소리바다 어워즈', 방역까지 철저했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2020 소리바다 어워즈'가…
기사이미지
비, 유튜브 개설에 폭발적 인기 '안…
기사이미지
엄정화→나문희·신민아, 영화계 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영화계 여풍이 본격적으로 불기 시작했…
기사이미지
'여성 혐오 논란' 기안84, 이쯤 되면 논란8…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이쯤 되면 '논란84'다. 웹…
기사이미지
'3연속 우승 도전' 대니얼 강, 스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3주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대니얼 강(…
기사이미지
KBS 몰카 개그맨, 혐의 모두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