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꾸준히 정우성에 러브콜, 이 정도면 짝사랑" [인터뷰 스포일러]

입력2020년 07월 30일(목) 17:28 최종수정2020년 07월 31일(금) 17:50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이정재 /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이정재가 정우성에게 꾸준히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배우 이정재는 30일 서울 종로구의 한 카페에서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감독 홍원찬·제작 하이브미디어코프) 개봉을 앞두고 인터뷰를 진행했다.

이날 이정재는 절친한 사이인 배우 정우성에게 끊임없이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이정재는 첫 연출 데뷔작인 '헌트(가제)'를 준비 중으로 정우성을 캐스팅하고 싶다는 속내를 여러 번 보인 바 있다. 이정재는 "이 정도면 내가 짝사랑하는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같이 출연한 '태양은 없다' 이후 20년이 넘었다. 사실 중간에 더 할 줄 알았는데 세월이 이렇게 지났다. 제안받은 시나리오 중에서 같이 할 수 있는 것만 기다려서는 안되겠구나 싶어서 함께 의기투합해 만들어 보자고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시나리오도 같이 써 봤지만 그때 당시에는 누군가 또 촬영에 들어가야 되는 시간을 갖다 보니 진행이 안 됐다. 여러 과정이 있었고, 실질적으로 둘이 뭔가 더 해보자는 시도들도 많았다"고 덧붙였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 액션이다. 이정재는 극 중 '백정'이라 불리는 추격자 레이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20 소리바다 어워즈', 방역까지 철저했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2020 소리바다 어워즈'가…
기사이미지
비, 유튜브 개설에 폭발적 인기 '안…
기사이미지
엄정화→나문희·신민아, 영화계 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영화계 여풍이 본격적으로 불기 시작했…
기사이미지
'여성 혐오 논란' 기안84, 이쯤 되면 논란8…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이쯤 되면 '논란84'다. 웹…
기사이미지
'3연속 우승 도전' 대니얼 강, 스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3주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대니얼 강(…
기사이미지
KBS 몰카 개그맨, 혐의 모두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