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CBS 스포츠 "류현진 아쉬운 출발, 토론토도 초반 흔들"

입력2020년 07월 31일(금) 13:59 최종수정2020년 07월 31일(금) 13:59
류현진 / 사진=Gettyimages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4년에 8천만 달러 '대형 계약'으로 토론토 블루제이스 유니폼을 입은 류현진이 제 몫을 못하고 있다.

류현진은 31일(한국시각) 미국 워싱턴 DC 내셔널스파크에서 열린 2020 미국 메이저리그(MLB)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4.1이닝 9피안타(1피홈런) 5탈삼진 1볼넷 5실점으로 무너졌다. 2경기 연속 5회를 넘기지 못했다. 팀도 4-6 패배를 당했다.

매 이닝 주자를 내보낸 류현진은 3회 첫 실점을 했다. 1사 후 이튼과 카스트로에게 연속 안타를 맞아 1,2루에 몰렸다. 결국 커트 스즈키에게 우전 안타를 허용하며 순식간에 2실점했다.

4회에도 류현진에게 날카로움은 없었다. 마이클 테일러에게 5구째 변화구를 공략당해 가운데 담장 넘어가는 투런 홈런을 내줬다. 5회 카브레라에게 1타점 적시타까지 허용하며 결국 마운드를 내려왔다.

외신 CBS 스포츠는 "류현진은 2이닝을 무실점으로 소화했지만, 이후 매 이닝 실점을 허용해 아쉬움을 남겼다. 마이클 테일러에게 투런포까지 허용했다. 류현진은 (직전 경기 포함) 9이닝 동안 8자책점을 기록했다. 토론토는 불안한 출발을 했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20 소리바다 어워즈', 방역까지 철저했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2020 소리바다 어워즈'가…
기사이미지
비, 유튜브 개설에 폭발적 인기 '안…
기사이미지
엄정화→나문희·신민아, 영화계 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영화계 여풍이 본격적으로 불기 시작했…
기사이미지
'여성 혐오 논란' 기안84, 이쯤 되면 논란8…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이쯤 되면 '논란84'다. 웹…
기사이미지
'3연속 우승 도전' 대니얼 강, 스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3주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대니얼 강(…
기사이미지
KBS 몰카 개그맨, 혐의 모두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