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 '열정' 무대로 '불후의 명곡' 최종 우승

입력2020년 08월 02일(일) 14:22 최종수정2020년 08월 02일(일) 14:22
세븐 / 사진=KBS2 불후의 명곡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가수 세븐이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 출연해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1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여름특집 3탄 '레전드 댄스 가수' 편으로 꾸며졌다.

2003년 '와줘'로 데뷔한 세븐은 바퀴 달린 운동화 ‘힐리스’를 이용한 퍼포먼스로 화제를 모으며 단숨에 스타덤에 올랐으며, 이후 '열정'등 다수의 히트곡을 내며 남자 솔로 댄스가수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방송에서 세븐은 새롭게 해석한 자신의 2집 타이틀곡 '열정'을 선곡했으며, 방송에서 처음 사용해본다는 그랜드피아노 연주로 시작 감미로운 보컬실력을 뽐냄과 동시에 더 강력해진 퍼포먼스로 화려해진 무대로 완벽한 무대를 완성 레전드의 귀환을 알리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시그니처 댄스였던 프리즈동작까지 완벽하게 성공 출연자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세븐의 무대가 끝난 후 판정단으로 참여한 출연자 홍경민은 "예전에 활동할 때보다 오늘 무대가 더 멋있었다. 명곡 판정단이 있었다면 올킬했을 것 같다"고 극찬했다.

이날 '불후의 명곡'에는 세븐을 비롯해 채연, 태사자, 전진, 자자, 홍경민&나태주가 출연해 무대를 펼쳤다.

방송 후 세븐은 우승 트로피를 거머쥐고 "엄마 나 1등 먹었어"라며 기쁨을 만끽했으며, "우승에 대한 큰 기대를 하지 않고 왔는데, 생각보다 본 공연 때 에너지가 많이 나온 것 같습니다. 오랜만에 무대에 설 수 있어서 행복했습니다. 멋진 무대 만들어주신 '불후의명곡' 감사드리고, 오랜 시간 잊지 않고 응원해주는 팬분들이 있어서 정말 힘이납니다. 더 좋은 음악과 무대로 또 인사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세븐은 E채널 '탑골랩소디'에 출연하였으며, SNS에서 팬들과 함께 소통하는 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2020 소리바다 어워즈', 방역까지 철저했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2020 소리바다 어워즈'가…
기사이미지
비, 유튜브 개설에 폭발적 인기 '안…
기사이미지
엄정화→나문희·신민아, 영화계 부…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영화계 여풍이 본격적으로 불기 시작했…
기사이미지
'여성 혐오 논란' 기안84, 이쯤 되면 논란8…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이쯤 되면 '논란84'다. 웹…
기사이미지
'3연속 우승 도전' 대니얼 강, 스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3주 연속 우승에 도전하는 대니얼 강(…
기사이미지
KBS 몰카 개그맨, 혐의 모두 인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