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산호 "대학생 때 채팅으로 만난 아내, 휴대폰 애칭은 '다음 생에도 너'"(비디오스타) [TV캡처]

입력2020년 08월 04일(화) 21:58 최종수정2020년 08월 04일(화) 21:58
김산호 /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 스타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김산호가 러브스토리를 밝혔다.

4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예능은 두렵지만 노잼인 건 싫어!' 특집으로 드라마 '연애는 귀찮지만 외로운 건 싫어!'의 주역들인 지현우, 김소은, 박건일, 공찬, 김산호, 손지현이 출연했다.

이날 김산호는 "대학생 때 채팅을 하면서 아내를 만났다. 아내가 유학 생활을 해서 타자가 느리니까 상대방이 다 나갔다더라. 저랑은 잘 맞아서 연락처를 주고받았다. 그 후로 연락이 안 됐다. 알고보니 유학생이라 한국에 잠깐 와 있다가 영국에 간 거였다"고 돌이켰다.

그러면서 김산호는 "그러다가 다시 한국에 와서 친구로 지내다 결혼하게 됐다"고 털어놨다.

김산호는 아내의 휴대폰 애칭에 대해 '다음 생에도 너'라고 밝혔다.

김산호는 "저는 결혼 생각이 없었는데 아내라서 결혼한 거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연예계 도박 파문, 짧은 자숙→이른 복귀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연예계의 연이은 불법 도…
기사이미지
'탁재훈 도박 의혹·신정환 복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컨츄리꼬꼬 출신 가수 탁재훈이 …
기사이미지
아리♥려욱, 7세 차 커플 탄생→신…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려욱과 타히티 출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