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트롯' 리틀싸이 황민우 팀미션 도중 마주친 '뜻밖의 난관' [TV스포]

입력2020년 08월 07일(금) 11:19 최종수정2020년 08월 07일(금) 11:19
보이스트롯 / 사진=MBN 보이스트롯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보이스트롯' 리틀싸이 황민우가 노래로 인해 큰 고민에 빠졌다.

7일 방송되는 MBN 예능프로그램 '보이스트롯'에서는 더욱 치열해진 2라운드 팀미션이 시작된다.

'보이스트롯'은 4회 연속 종편 및 케이블 포함 동 시간대 1위 시청률을 기록하며 그야말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특히 지난주는 분당 최고 시청률이 10.953%까지 치솟으며 위풍당당 '보이스트롯' 신드롬을 증명했다.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2라운드 팀미션은 총 10개 팀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출연자들은 1라운드와 달리 2~6곡을 메들리로 만들어 무대를 꾸민다. 제작진에 따르면 멤버들 간 소통과 화합이 2라운드의 중요한 심사 기준으로 작용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데뷔 20년 차 이상의 실력파 가수 김창열과 홍경민, 올크라운에 빛나는 김현민, 오리콘차트 1위의 주인공 반형문, 랩트로트로 무대를 뒤집어놓은 슬리피, 서바이벌 프로그램의 원조 스타 조문근, 리틀 싸이 황민우 등 개성 강한 가수들이 '웃기는 짬뽕' 팀으로 뭉쳤다.

'웃기는 짬뽕' 팀은 다른 팀보다 무대 경험이 많은 가수들이 모인 만큼 모두의 관심과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하지만 그 누구도 예상하지 못한 난관이 찾아왔다. 1라운드에서 14크라운을 받으며 화제를 모은 황민우가 약한 발성으로 자신의 파트를 완벽하게 소화하지 못 한 것. 이들은 단체 멘붕에 빠져 연습실을 긴장감으로 가득 채웠다. 결국 위기에 빠진 황민우를 구하기 위한 1라운드 올크라운 김현민의 트로트 특급 과외가 펼쳐졌다.

뿐만 아니라 '웃기는 짬뽕' 팀은 절정의 퍼포먼스와 혼신의 열창을 끝낸 뒤 무대에 드러누워 웃음을 선사했다. 레전드 심사위원 김연자는 "솔직히 돈 주고 봐야 할 수준의 무대다"라고 극찬한 것으로 전해져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한껏 높였다.

홍경민 역시 "방송 한 회를 위해 8번이나 만난 것은 데뷔하고 처음"이라며 '보이스트롯' 2라운드의 역대급 완성도와 스케일에 혀를 내둘렀다고.

과연 '웃기는 짬뽕' 팀은 난관을 극복하고 올크라운의 기적을 누릴 수 있을지 '보이스트롯' 5회 본 방송에 뜨거운 관심이 집중된다. 금요일 예능 새 역사를 쓰고 있는 '보이스트롯' 5회는 이날 밤 9시 50분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경표 오늘(26일) 모친상, '사생활' 촬영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고경표가 모친상을 …
기사이미지
아이돌 뺨치는 '트바로티' 김호중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김호중의 기세가 무섭다. 가요계…
기사이미지
'가짜사나이2', 웹예능이 일으킨 반…
기사이미지
추대엽 성대결절 불구하고 톱10 저력, 카피…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개그맨 추대엽이 성대결절…
기사이미지
'손흥민 골대 강타 2회' 토트넘, 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다 잡았던 승리를 놓쳤다. …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2년만 복귀 신호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