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 탈락에도' 멀티골 호날두, 유벤투스-리옹전 MOM [챔피언스리그]

입력2020년 08월 08일(토) 09:57 최종수정2020년 08월 08일(토) 09:57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멀티 득점을 폭발시킨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유벤투스)가 리옹과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 최우수선수(MOM)를 차지했다.

유벤투스는 8일(한국시각) 이탈리아 토리노 유벤투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2차전 경기에서 리옹에 2-1로 승리했다.

그러나 16강 1차전에서 0-1로 패배했던 유벤투스는 16강 1,2차전 합계 2-2, 원정 다득점 원칙으로 8강행 티켓을 따내지 못했다.

유벤투스의 간판스타 호날두는 이날 멀티골을 작렬하며 맹활약을 펼쳤지만 팀 탈락을 막기에는 역부족이었다.

호날두는 팀이 0-1로 뒤진 전반 43분 상대 핸드볼 파울로 얻어낸 페널티킥을 침착하게 차 넣어 동점을 만들었다. 기세를 탄 호날두는 후반 15분 페널티박스 오른쪽에서 통렬한 왼발 중거리슈팅을 작렬해 역전골을 터뜨렸다.

이런 활약 속에 UEFA는 이날 경기 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MOM에 호날두를 선정했다. 코스민 콘트라 UEFA 테크니컬 옵저버는 "호날두는 두 골을 터뜨렸으며 유벤투스의 다음 라운드 통과를 견인할 수도 있었던 세번째 골까지 노렸다"고 선정 이유를 말했다.

한편 유럽축구 통계 매체 후스코어드닷컴은 호날두에게 이날 경기 양 팀 선수들 중 최고점인 평점 8.2점을 부여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경표 오늘(26일) 모친상, '사생활' 촬영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고경표가 모친상을 …
기사이미지
아이돌 뺨치는 '트바로티' 김호중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김호중의 기세가 무섭다. 가요계…
기사이미지
'가짜사나이2', 웹예능이 일으킨 반…
기사이미지
추대엽 성대결절 불구하고 톱10 저력, 카피…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개그맨 추대엽이 성대결절…
기사이미지
'손흥민 골대 강타 2회' 토트넘, 뉴…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트넘이 다 잡았던 승리를 놓쳤다. …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2년만 복귀 신호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