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선발투수 박종훈·문승원, 인하대병원과 '행복드림 캠페인' 진행

입력2020년 08월 08일(토) 19:35 최종수정2020년 08월 08일(토) 19:35
박종훈·문승원 / 사진=SK 와이번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K 와이번스가 '행복드림 캠페인'을 진행했다.

SK는 7일 삼성 라이온즈와의 홈경기에 앞서 1루 덕아웃 앞에서 인하대병원과 함께하는 '행복드림 캠페인' 협약식을 진행했다.

'행복드림 캠페인'은 2015년부터 SK와 인하대병원이 공동으로 진행해오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으로, 선수의 기록에 따라서 선수와 병원이 함께 금액을 적립해 의료혜택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해당 적립금은 소아암과 희귀난치질환으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환아들의 치료비로 지원된다.

박종훈은 올해로 3년째 캠페인에 참여 중이며, 문승원은 동료 박종훈이 전하는 선한 영향력에 감동해 이번 캠페인에 동참 의사를 밝혀 처음으로 참여하게 됐다.

박종훈은 2018년부터 '행복드림 캠페인'에 참여해 2년간 정규시즌에서 22승을 올려 2200만 원의 적립금을 소아암 및 희귀난치질환 환아에게 전달한 바 있다.

올해에는 박종훈과 문승원이 각각 정규시즌 승수에 따라 적립금을 적립해 소아암 및 희귀난치질환 환아의 치료비로 지원할 계획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청년의날' 기념식 참석 "청년…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큰 선물을 했…
기사이미지
"이건 범죄입니다" 故 오인혜, 사망…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고(故) 배우 오인혜(36)가 세상을 떠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