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스타' 코너 맥그리거, 여자친구 데블린과 약혼

입력2020년 08월 09일(일) 11:48 최종수정2020년 08월 09일(일) 11:48
사진=코너 맥그리거 SNS 캡처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은퇴를 선언한 종합격투기 선수 코너 맥그리거(32·아일랜드)가 결혼 발표를 했다.

맥그리거는 9일(한국시각) 자신의 SNS을 통해 여자친구 디 데블린(33)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굉장한 생일. 미래의 아내"라고 적으며 약혼 소식을 전했다.

데블린의 네 번째 손가락에는 에메랄드 모양의 다이아몬드 반지가 끼워져 있었다.

맥그리거와 데블린은 2008년부터 교제해왔다. 이 둘 사이에서 2017년 5월, 2019년 1월 각각 아들 코너 잭 맥그리거 주니어와 딸 크로이아가 태어났다.

한편 세계 최대 격투기 단체인 UFC의 '스타' 맥그리거는 2개월 전 은퇴를 선언했다.

[스포츠투데이 노진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청년의날' 기념식 참석 "청년…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큰 선물을 했…
기사이미지
"이건 범죄입니다" 故 오인혜, 사망…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고(故) 배우 오인혜(36)가 세상을 떠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