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서퍼=박은지 "결혼 후 미국 생활 중, 한국 방송 끊어" [TV캡처]

입력2020년 08월 09일(일) 18:46 최종수정2020년 08월 09일(일) 18:46
서퍼 박은지 / 사진=MBC 복면가왕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복면가왕' 박은지가 근황을 밝혔다.

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다이버와 서퍼의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다이버와 서퍼는 박명수, 제시카의 곡 '냉면'을 선곡해 무대를 꾸몄다. 승자는 다이버였다. 이에 서퍼는 가면을 벗고 정체를 공개했다.

서퍼는 MBC 기상캐스터 출신 방송인 박은지였다. 박은지는 2018년 결혼해 현재 미국에 거주 중이다. 그는 "한동안 한국 TV를 끊었다. 옛날 생각도 나고 아는 동료도 나오니까. 그리움이 오더라. 보고 싶어서 멀리서 왔다"고 밝혔다.

이어 박은지는 "미국에서도 '복면가왕'이 리메이크돼 인기가 있다. 항상 한국 프로그램이라고 자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연예계 도박 파문, 짧은 자숙→이른 복귀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연예계의 연이은 불법 도…
기사이미지
'탁재훈 도박 의혹·신정환 복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컨츄리꼬꼬 출신 가수 탁재훈이 …
기사이미지
아리♥려욱, 7세 차 커플 탄생→신…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려욱과 타히티 출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