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잠실·인천 월요일 3경기 모두 우천취소…추후 편성(종합)

입력2020년 08월 10일(월) 20:27 최종수정2020년 08월 10일(월) 20:38
사진=DB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대전·잠실·인천에서 열릴 예정이던 월요일 경기가 우천으로 모두 취소됐다.

10일 오후 6시30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삼성 라이온즈-SK 와이번스)에서 열릴 예정이던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경기가 비로 취소됐다.

앞서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kt wiz-한화 이글스), 잠실 구장(롯데 자이언츠-두산 베어스) 경기도 비로 순연된 데 이어 인천 경기도 미뤄지면서 이날 프로야구는 한 경기도 열리지 않는다.

애초 대전 경기는 지난 8일, 잠실·인천 경기는 9일 열릴 예정이었지만, 비로 연기돼 이날로 재편성됐다.

그러나 이날도 폭우가 쏟아지면서 취소가 결정됐다. 이날 열리지 못한 세 경기 모두 추후 편성된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청년의날' 기념식 참석 "청년…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큰 선물을 했…
기사이미지
"이건 범죄입니다" 故 오인혜, 사망…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고(故) 배우 오인혜(36)가 세상을 떠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