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의 맛' 이필모 아내 서수연 위한 특급 만찬, 비빔면 + 차돌박이 초밥 완성 [TV캡처]

입력2020년 08월 12일(수) 00:09 최종수정2020년 08월 12일(수) 00:09
서수연, 이필모 /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이필모가 아내를 위해 특급 만찬을 준비했다.

11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이필모, 서수연 부부의 일상이 담겼다.

하루 종일 아들 담호를 위한 실내 풀장을 만들고 미용실에 가느라 녹초가 된 이필모.

이날 이필모는 담호가 잠든 뒤 아내 서수연을 위해 비빔면과 차돌박이 초밥을 요리했다. 서수연은 이필모의 요리를 맛본 뒤 젓가락을 두드리며 감탄했다.

서수연은 이필모가 낮에 만들었던 실내 풀장을 언급하며 놀라워했다. 이필모는 "오빠 때는 장난감도 아버지가 나무로 깎아줬다. 장난감도 없었다. 10명이면 9명은 유치원 안 나왔다"고 털어놨다.

그는 "아이스크림은 누가 먹다가 버린 거 주워서 먹었다. 10살 때까지 바나나 딱 한 번 먹어봤다"고 털어놨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방탄소년단, '청년의날' 기념식 참석 "청년…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큰 선물을 했…
기사이미지
"이건 범죄입니다" 故 오인혜, 사망…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고(故) 배우 오인혜(36)가 세상을 떠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