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희 '마젤토브' 작곡가 한상원에 7초 분량 해명 요구

입력2020년 08월 13일(목) 19:02 최종수정2020년 08월 13일(목) 19:02
광희 / 사진=쑈트리트 파이터 측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광희가 자신에게 '7초 사나이'라는 별명을 선사한 '마젤토브' 작곡가 한상원과 7초 악연에 얽힌 진실을 10년 만에 밝힌다.

13일 저녁 6시 방송하는 라이브 판매 전쟁 '쑈트리트 파이터'는 스타들의 실시간 라이브 커머스 전쟁으로 최고 매출을 달성하기 위한 스타들의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은 불꽃 판매 경쟁이 펼쳐지는 신상 웹 예능. 그런 가운데 '쑈트리트 파이터' 2번째 에피소드에 특별한 인물의 등장이 예고돼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모인다. 바로 신이 내린 악마의 재능으로 제국의 아이돌의 'Mazeltov(마젤토브)', SS501의 'U R MAN', 바다의 'MAD' 등을 작곡하며 네티즌들 사이에서 수능 금지곡 전문 작곡가로 불리는 한상원이다.

특히 한상원의 대표곡으로 손꼽히는 숨어서 듣는 명곡 'Mazeltov(마젤토브)'는 MC 광희가 멤버로 있는 제국의 아이들의 데뷔곡. 더욱이 한상원은 7초라는 짧은 파트로 인해 네티즌들 사이에서 광희를 '7초 사나이'라고 불리게 만든 전설 속의 인물이다.

이 날 광희는 작곡가 한상원의 등판과 동시에 라이브 도중 MC석을 박차고 나가는 돌발 행동을 펼쳐 관종언니 이지혜와 스태프를 깜짝 놀라게 했다. 특히 광희는 10년 만의 재회가 무색할 만큼 한상원을 보자마자 "연예계 생활 10년 만에 이렇게 화가 나는 건 처음"이라며 단전에서부터 끓어오르는 분노를 쏟아내 모두를 배꼽 잡게 했다는 후문이다.

급기야 광희는 "모든 게 다 한상원 작곡가 때문이다. 도대체 왜 그랬냐"며 7초 파트에 대한 해명을 강력하게 요구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한상원은 10년 동안 베일에 싸여있던 '7초 광희'에 대한 지금껏 밝혀진 적 없는 진실을 공개, 다시 광희의 극대노를 유발했다고 전해져 벌써부터 사건의 전말에 대한 궁금증이 솟구친다.

과연 광희와 작곡가 한상원의 7초 악연에 얽힌 진실은 무엇일지 13일 오후 6시에 방송하는 라이브 판매 전쟁 '쑈트리트 파이터' 2번째 에피소드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고경표 오늘(26일) 모친상, '사생활' 촬영 …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배우 고경표가 모친상을 …
기사이미지
아이돌 뺨치는 '트바로티' 김호중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김호중의 기세가 무섭다. 가요계…
기사이미지
'가짜사나이2', 웹예능이 일으킨 반…
기사이미지
추대엽 성대결절 불구하고 톱10 저력, 카피…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개그맨 추대엽이 성대결절…
기사이미지
손흥민, 1골 2도움 맹활약…토트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2경기 연속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마이크로닷, 2년만 복귀 신호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