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분 동안 해트트릭 터뜨린 무고사, K리그1 19라운드 MVP

입력2020년 09월 09일(수) 09:58 최종수정2020년 09월 09일(수) 09:58
무고사 /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인천의 무고사가 '하나원큐 K리그1 2020' 19라운드 MVP로 뽑혔다.

무고사는 지난 6일(일) 강원FC와의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기록하며 인천의 3-2 승리를 견인했다.

이날 경기에서 무고사는 후반 6분 강원의 핸드볼 파울로 얻어낸 페널티킥 키커로 나서 팀의 첫 골을 터뜨렸다.

후반 16분에는 지언학의 크로스를 헤더로 마무리하며 두 번째 골을 기록했고, 3분 뒤인 후반 19분에는 문전 혼전 상황에서 힐킥으로 세 번째 골을 넣었다.

이날 경기에서 무고사는 13분 동안 3골을 몰아넣으며 본인의 시즌 첫 해트트릭이자 통산 두 번째 해트트릭을 달성했고, 19라운드 MVP에 이름을 올렸다.

이번 라운드 베스트 매치로는 5일(토) 포항스틸야드에서 열린 포항과 대구의 경기가 뽑혔다. 이 경기에서 포항은 3-2 역전승을 따냈으며, 포항은 라운드 베스트 팀에도 이름을 올렸다.

K리그2 18라운드 MVP에는 전남 황기욱이 뽑혔다. 황기욱은 6일(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된 수원FC와 전남 드래곤즈 경기에서 멀티골을 기록했으며, 양 팀은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 하나원큐 K리그1 2020 19R MVP, 베스트11, 팀, 매치

-MVP : 무고사(인천)

-베스트11
FW 주니오(울산), 세징야(대구), 무고사(인천)
MF 유인수(성남), 송민규(포항), 지언학(인천)
DF 강상우(포항), 권경원(상주), 연제운(성남), 이상기(상주)
GK 김영광(성남)

- 베스트팀 : 포항
- 베스트매치 : 포항(3) vs (2)대구

▲ 하나원큐 K리그2 2020 18R MVP, 베스트11, 팀, 매치]

-MVP : 황기욱(전남)

-베스트11

FW 아코스티(안양), 바이오(대전), 이재건(충남아산)
MF 황문기(안양), 황기욱(전남), 말로니(수원FC), 김영욱(제주)
DF 권한진(제주), 장준영(수원FC), 이정문(대전)
GK 김진영(대전)

- 베스트팀 : 안양
- 베스트매치 : 경남(3) vs (3)제주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붐붐파워'→'씨네타운', 라디오까지 침투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기사이미지
'시즌 12호골' 손흥민, 유로파리그…
기사이미지
업텐션→에버글로우→이찬원, 연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업텐션 비토에 이어 에버글로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