찰리 헐, 코로나19 확진…ANA 인스퍼레이션 출전 무산

입력2020년 09월 09일(수) 10:15 최종수정2020년 09월 09일(수) 10:15
찰리 헐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찰리 헐(잉글랜드)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헐은 9일(한국시각) 자신의 SNS를 통해 "어제부터 몸이 좋지 않아 시차 적응으로 힘든 줄 알았다. 그런데 오늘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나타냈다는 결과를 받았다"며 확진 소식을 알렸다.

코로나19 확진자가 된 헐은 앞으로 열흘 동안 격리된 뒤 재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따라서 이틀 앞으로 다가온 ANA 인스퍼레이션은 참가할 수 없게 됐다. 헐은 추후 음성 판정이 나와야 투어 복귀가 가능하다.

헐은 "감기 증세와 비슷했다"며 "양성 판정을 받고 ANA 인스퍼레이션 출전을 포기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한편 헐은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를 거쳐 2015년 LPGA 투어에 데뷔해 2016년 CME그룹 투어 챔피언십에서 우승한을 거둔 바 있다. 현재 롤렉스 여자골프 세계랭킹은 28위를 마크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이혼' 일라이·지연수, 각별했던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유키스 출신 일라이와 지연수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