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저 강자' 전인지, ANA 인스퍼레이션 1R 5언더파 공동 2위

입력2020년 09월 11일(금) 10:57 최종수정2020년 09월 11일(금) 10:57
전인지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전인지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두 번째 메이저대회 ANA 인스피레이션(총상금 310만 달러)에서 쾌조의 스타트를 했다.

전인지는 11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랜초 미라지의 미션힐스 컨트리클럽(파72, 6763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6개, 보기 1개로 5언더파 67타를 기록했다.

이로써 전인지는 마들렌 삭스트롬과 함께 선두 넬리 코르다(미국, 6언더파 66타)에 1타 뒤진 공동 2위를 마크했다.

LPGA 투어에서 3승을 기록 중인 전인지는 이 중 2승을 메이저대회인 2015년 US여자오픈, 2016년 에비앙 챔피언십을 따내며 메이저대회에서 강점을 나타냈다. 이어 이번 ANA 인스퍼레이션 메이저대회에서도 첫날 선두권에 안착하며 우승을 노려볼 수 있게 됐다.

이날 1번홀에서 경기를 시작한 전인지는 2번홀에서 버디를 낚아채며 상큼한 출발을 했다. 이어 6번홀과 8번홀에서도 버디를 추가하며 기세를 올렸다.

전반에만 3타를 줄인 전인지는 10번홀과 11번홀에서 연속 버디를 뽑아내 흐름을 탔다. 이어 16번홀에서도 버디를 낚아채 리더보드 최상단에 이름을 올렸다. 그러나 17번홀에서 보기를 범해 아쉬움을 남겼고 18번홀 파를 기록한 뒤 이날 경기를 마무리했다.

한편 코르다와 삭스트롬, 전인지에 이어 다니엘 강(미국), 브룩 헨더슨(캐나다) 등 5명이 4언더파 68타로 공동 4위 그룹을 형성했다.

이어 김세향과 이미향, 박성현 등 10명이 3언더파 69타를 기록하며 공동 9위에 랭크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이혼' 일라이·지연수, 각별했던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유키스 출신 일라이와 지연수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