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FC 여성 스트로급 '연패 탈출' 워터슨 vs 'TOP 10 진입' 힐…13일 맞대결

입력2020년 09월 12일(토) 19:13 최종수정2020년 09월 12일(토) 19:14
사진=커넥티비티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UFC Fight Night(이하 UFN)'의 메인 이벤트에서 미셸 워터슨(17-8, 미국)과 안젤라 힐(12-8, 미국)이 맞대결을 펼친다.

'UFC Fight Night: 워터슨 vs 힐'의 메인카드 경기는 13일(일) 오전 9시부터 온라인 스포츠 OTT 서비스 스포티비 나우(SPOTV NOW), 프리미엄 TV 채널 스포티비 온(SPOTV ON)에서 독점 생중계될 예정이다.

이번 UFN의 메인 이벤트에 나서는 워터슨과 힐은 최근 부진한 모습을 나타내고 있다. 2연패를 기록 중인 워터슨은 연패 탈출이 절실하다.

일부 격투기 전문 외신에서는 워터슨의 승리 가능성에 대해 회의적인 의견도 있으나 워터슨 특유의 킥 공격과 그래플링 기술로 경기를 풀어간다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이라 예상하기도 했다.

반면 생애 첫 메인 이벤트에 나서는 힐은 랭킹 8위 워터슨을 상대로 'TOP 10' 진입을 정조준하고 있다.

힐은 클라우디아 가델라를 만나기 전까지 3연승을 질주했지만 가델라에게 판정패를 당하며 상승세가 한풀 꺾였다. 이번 UFN에서 반등을 노리는 두 여성 파이터의 치열한 접전이 펼쳐질 것으로 예상돼 관심이 집중된다.

코메인 이벤트에서는 라이트급 오트만 아자이타(12-0, 모로코)와 카마 월시(16-6, 미국)가 맞붙는다.

2019년 UFC에 입성한 두 파이터는 아직 격투기 팬들에게 익숙하지 않지만 경기력 만큼은 화끈하다. 먼저, MMA 통산 12전 전승을 질주 중인 아자이타는 지난해 9월에 열린 UFC 242에서 폭발적인 펀치로 1라운드 피니시 승리를 거두며 인상적인 데뷔전을 치렀다.

월시 역시 UFC 입성 후 작년 8월 UFC 241에서 라이트 급 신성 디본테 스미스를 상대로 TKO 승리를, 올 6월 루이스 페냐를 상대로 서브미션 승리를 따내며 격투기 팬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이외에도, 메인카드에는 국내 격투기 팬들에게도 익숙한 에드 허먼(26-14, 미국)과 마이크 로드리게스(11-4, 미국)의 라이트헤비급 맞대결이 예정돼 있다.

'베테랑' 허먼은 정다운과 맞붙기로 계획돼 있었으나 무산된 바 있다. 허먼은 만 39살의 노장이지만 최근 2연승을 달리며 건재함을 과시 중이다.

한편, 로드리게스는 허먼을 상대로 2연승을 정조준한다. 정다운에게 TKO 패배를 맛본 로드리게스는 지난 8월 마르친 프라치니오를 상대로 피니시 승리를 따내며 재기의 발판을 마련했다. 정다운과 맞붙을 뻔 했던 그리고 정다운과 격돌했던 두 파이터 간의 맞대결에 국내 격투기 팬들의 관심이 쏠릴 전망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버글로우 코로나19 확진, 최근 '유스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에버글로우 멤버 이…
기사이미지
김민종, '가세연' 출연이 경솔했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겸 배우 김민종이 '가로세로연구…
기사이미지
'리빙 레전드' 방탄소년단, 역사 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또 역사를 썼다. 기…
기사이미지
영화계, 제작부터 홍보까지 비상등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연예계가 비상이다. 드라…
기사이미지
이대호, 판공비 논란에 해명 나선다…
기사이미지
이정현, 노마스크 김장모임 뭇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김장철을 맞아 연예인들의 김장 인증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