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토, 메츠 꺾고 2연패 탈출…AL 동부지구 2위 유지

입력2020년 09월 13일(일) 11:10 최종수정2020년 09월 13일(일) 11:10
로비 레이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뉴욕 메츠를 꺾고 2연패에서 탈출했다.

토론토는 13일(한국시각) 미국 뉴욕주 버팔로 샬렌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메츠와의 홈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2연패에서 벗어난 토론토는 25승20패를 기록하며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2위를 유지했다. 메츠는 21승25패로 내셔널리그 동부지구 4위에 머물렀다.

토론토 선발투수 로비 레이는 5이닝 4피안타 5탈삼진 2볼넷 1실점으로 호투하며 승리투수가 됐다. 조나단 비야는 2안타 1타점으로 타선을 이끌었다.

반면 메츠 선발투수 세스 루고는 5.1이닝 3실점에 그치며 패전투수가 됐다.

선취점은 메츠가 가져갔다. 4회초 2사 2루 찬스에서 제이크 마리스닉의 적시 2루타로 1-0으로 앞서 나갔다.

하지만 곧바로 토론토의 반격이 시작됐다. 토론토는 4회말 보 비솃의 안타와 트래비스 쇼의 2루타로 만든 무사 2,3루에서 랜달 그리척의 내야안타로 1-1 균형을 맞췄다.

기세를 탄 토론토는 5회말 1사 만루 찬스에서 쇼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추가하며 2-1 역전에 성공했다. 6회말에는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의 2루타와 비야의 적시타를 묶어 1점을 추가, 3-1로 달아났다.

메츠는 7회초 1점을 따라갔지만, 토론토는 더 이상의 추격을 허용하지 않았다. 경기는 토론토의 승리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