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2도움' 발렌시아, 개막전서 레반테에 4-2 역전승

입력2020년 09월 14일(월) 06:10 최종수정2020년 09월 14일(월) 06:10
이강인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이강인(발렌시아)이 만점 활약을 펼치며 팀의 개막전 승리를 이끌었다.

발렌시아는 14일(한국시각) 스페인 발렌시아 메스타야에서 열린 2020-2021 스페인 라 리가 1라운드 레반테와의 홈경기에서 4-2로 승리했다.

안방에서 승점 3점을 쓸어 담은 발렌시아는 기분 좋게 새 시즌을 시작했다. 이강인은 선발 출전해 2도움을 기록하며 팀 승리의 주역이 됐다.

발렌시아의 출발은 불안했다. 경기 시작 1분 만에 레반테의 호세 루이스 모랄레스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하지만 발렌시아에는 이강인이 있었다. 전반 11분 이강인의 코너킥을 공격에 가담한 가브리엘 파울리스타가 헤더 동점골로 연결했다. 이강인이 2020-2021시즌 첫 공격 포인트를 기록하는 순간이었다.

이후 레반테는 전반 36분 모랄레스의 추가골로 다시 앞서 나갔다. 하지만 발렌시아는 전반 39분 이강인의 패스를 받은 막시 고메스가 동점골을 성공시키며 2-2 균형을 이룬 채 전반전을 마쳤다.

후반전에도 발렌시아와 레반테는 팽팽한 공방전을 펼쳤다. 이강인은 후반 26분 교체돼 임무를 마쳤다.

발렌시아는 이후 후반 30분 마누 바예호의 역전골로 리드를 잡았다. 바예호는 후반 추가시간 1골을 더 보태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고, 경기는 발렌시아의 4-2 역전승으로 종료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극장가, 코로나19 3차 대유행에 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