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어리그서 코로나19 확진자 4명 발생

입력2020년 09월 15일(화) 09:28 최종수정2020년 09월 15일(화) 09:28
사진=프리미어리그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에서 4명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14일(현지시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7일부터 13일까지 2131명의 선수와 클럽 스태프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이 중 4명이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밝혔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확진자들의 신상을 공개하지 않았다. 확진자들은 앞으로 10일간 자가격리에 들어간다.

한편 지난달 31일부터 6일까지 진행된 코로나19 검사에서는 1605명 가운데 3명이 양성 반응을 보인 바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짜사나이2', 웹예능이 일으킨 반향…출연…
기사이미지
손흥민, 1골 2도움 맹활약…토트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2경기 연속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말뿐인 대처 NO"…방탄소년단→트…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과 트와이스 측이 악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