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재욱, 불법 도박장 개설 혐의 인정…김형인은 부인 [종합]

입력2020년 09월 16일(수) 14:49 최종수정2020년 09월 16일(수) 14:49
개그맨 불법 도박장 / 사진=MBC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개그맨 최재욱과 김형인이 최근 불법 도박장 개설 혐의로 기소됐다. 최재욱은 자신의 혐의를 인정했으나 김형인은 오히려 공갈 협박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16일 최재욱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현재 불법 도박장 운영, 개설 개그맨 최모 씨가 자신이라고 인정했다. 그는 "처음에는 합법적인 보드게임방으로 개업했다가 이후 사행성 불법도박장이 된 것"이라고 전했다.

또 자신의 혐의는 인정했지만 김형인의 혐의는 부인했다. 또 최재욱은 자신 대신 '최 씨 개그맨'이라 지목됐던 최국에게도 사과했다.

앞서 MBC '뉴스데스크'는 지상파 공채 출신 개그맨들이 서울 시내에서 불법 도박장을 운영하다 적발돼 재판에 넘겨진 사실이 확인됐다고 보도하며 파문이 일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2018년 강서구의 한 오피스텔에 불법 도박장을 개설한 뒤 포커와 비슷한 게임 판을 만들어 수천만원의 판돈이 오가는 도박을 주선하고 수수료를 챙겨온 것으로 보인다. 실명이 언급된 김형인은 직접 불법 도박에 참여한 혐의도 받고 있다.

그러나 보도 이후 김형인은 후배 최 씨에게 금전을 빌려주는 과정에서 A씨로부터 불법시설운영에 개입됐다는 협박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이 과정에서 후배 최씨가 최국이 아니냐는 의혹이 불거지기도 했다.

이후 최국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최모씨가 누군지 알고 있다. 같은 개그맨이기 때문에, 알고 있지만 말씀드릴 수 없다"며 "이런 사건이 터져 마음이 아프다"고 토로했다.
'
한편 김형인과 최재욱의 공판은 10월 21일 진행된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이름값 제대로…레전드의 귀환 ['보이스4'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보이스'가 시즌4의 포문…
기사이미지
"옥주현, 무릎 꿇고 오열"…'위키드…
기사이미지
빌리 아일리시, 아시아계 조롱 의혹…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미국의 싱어송라이터 빌리 아일리시(2…
기사이미지
'펜하3'→'라켓소년단', 연이은 인종 차별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펜트하우스3'부터 '라켓…
기사이미지
류현진, 7이닝 1실점 호투로 시즌 …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류현진(토론토 블루제이스)이 볼티모어…
기사이미지
윤계상, 연하 경영인과 결혼설…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