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기봉착' LG, 에이스 켈리 내세워 4연패 탈출 도전

입력2020년 09월 16일(수) 16:06 최종수정2020년 09월 16일(수) 16:06
케이시 켈리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LG 트윈스가 에이스 케이시 켈리를 내세워 연패 탈출에 도전한다.

LG는 16일 오후 대전 한화이글스생명파크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한화 이글스와의 원정경기를 치른다.

LG는 선발투수진과 타선의 부진으로 최근 4연패 수렁에 빠지며 어려움을 겪고 있다. 그 결과 2위였던 순위가 어느새 4위로 내려오게 됐다. LG는 이날 경기에서 한화를 꺾고 다시 상위권 경쟁에 불을 지피겠다는 계획이다.

LG는 필승카드로 에이스 켈리를 마운드에 올린다. 켈리는 올 시즌 9승7패 평균자책점 3.70을 기록하며 LG 선발진의 버팀목으로 활약 중이다. 더불어 최근 두산 베어스와 키움 히어로즈 전에서 각각 6이닝 무실점과 6이닝 1실점으로 승리를 챙기면서 쾌조의 컨디션을 드러냈다.

켈리는 특히 올 시즌 한화와의 맞대결에서 3번 선발등판해 평균자책점 0.93(19.1이닝 2실점)으로 강한 모습을 나타낸 바 있다. 이날도 한화에 대한 강점을 유지한다면 LG에게 승리를 배달해 줄 것으로 전망된다.

LG 타선은 한화 선발투수 김진욱을 상대한다. 김진욱은 올 시즌 2승2패 1세이브 평균자책점 4.11을 기록 중이다. 특히 지난 9일 삼성 라이온즈전에서 6이닝 무실점으로 시즌 첫 선발승을 거둬 상승세를 타고 있다.

하지만 김진욱은 LG전에서 1패 평균자책점 4.76으로 아쉬운 모습을 나타냈다. LG로서는 김진욱에게 2안타를 뽑아낸 김현수(3타수 2안타)와 홈런을 신고했던 오지환(2타수 1안타 1홈런)을 중심으로 김진욱을 공략해낸다면 승리에 한 발짝 다가설 것으로 예측된다.

4연패 수렁에 빠진 LG가 한화를 꺾고 반등에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박세리, 김민경에 통 큰 힐링카페 선물 "포…
[스포츠투데이 이소연 기자] 박세리가 김민경에게 통 …
기사이미지
"이건 범죄입니다" 故 오인혜, 사망…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고(故) 배우 오인혜(36)가 세상을 떠나…
기사이미지
'손흥민 풀타임' 토트넘, 플로브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