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회 7득점' 롯데, 키움에 짜릿한 역전승

입력2020년 09월 16일(수) 21:57 최종수정2020년 09월 16일(수) 21:57
이대호 / 사진=팽현준 기자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키움 히어로즈에 역전승을 거뒀다.

롯데는 16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키움과의 원정경기에서 8-2로 승리했다.

2연승을 달린 롯데는 54승1무50패를 기록하며 7위를 유지했다. 2연패에 빠진 키움은 65승1무47패로 2위에 자리했다.

롯데 선발투수 스트레일리는 5이닝 3피안타 5탈삼진 4볼넷 2실점(1자책)을 기록했고, 두 번째 투수 김건국은 2이닝 3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며 승리투수가 됐다.

키움 선발투수 한현희는 6이닝 4피안타 6탈삼진 1볼넷 무실점으로 호투했지만 불펜진의 부진으로 아쉬움을 삼켰다.

초반은 키움의 분위기였다. 키움은 2회말 1사 이후 전병우의 볼넷으로 공격의 물꼬를 텄다. 이후 김혜성의 내야 안타 때 상대 수비 실책을 틈타 1점을 선취했다.

기세를 탄 키움은 5회말 박준태의 볼넷과 서건창의 2루타로 무사 2,3루를 만든 뒤, 김하성의 1타점 내야 땅볼로 2-0으로 차이를 벌렸다. 마운드에서는 한현희가 무실점 투구로 6회까지 롯데 타선을 봉쇄했다.

그러나 한현희가 내려간 뒤, 롯데 타선은 완전히 달라진 모습을 보여줬다. 롯데는 7회초 마차도의 안타와 이병규의 볼넷으로 만든 무사 1,2루에서 김준태의 적시타로 1점을 만회했다. 안치홍의 볼넷으로 이어진 무사 만루에서는 정훈의 희생플라이로 2-2 균형을 맞췄다.

롯데는 동점에 만족하지 않았다. 손아섭의 1타점 적시타로 역전에 성공한 뒤, 전준우의 1타점 2루타, 이대호의 2타점 적시타, 이병규의 1타점 적시타로 순식간에 7-2로 차이를 벌렸다.

9회초 민병헌의 1타점 적시타까지 보탠 롯데는 8-2 역전승으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연예계 도박 파문, 짧은 자숙→이른 복귀가…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연예계의 연이은 불법 도…
기사이미지
'탁재훈 도박 의혹·신정환 복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컨츄리꼬꼬 출신 가수 탁재훈이 …
기사이미지
아리♥려욱, 7세 차 커플 탄생→신…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 려욱과 타히티 출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