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민, 공황장애 딛고 2라운드 진출 성공 "일상생활 힘들었어"(트롯신2) [TV캡처]

입력2020년 09월 16일(수) 22:02 최종수정2020년 09월 16일(수) 22:02
이지민 / 사진=SBS 트롯신이 떴다2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가수 이지민이 공황장애를 딛고 무대 위에 올랐다.

1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트롯신이 떴다2-라스트 찬스'(이하 '트롯신2')에서는 장윤정 팀의 2인을 비롯해 김연자 팀, 그리고 남진 팀 참가자의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장윤정 팀에서는 이지민이 무대에 올랐다.

이지민은 본격적인 무대 시작 전 "병이 아직 나아지지 않아서 겁이 많이 난다"고 털어놨다. 이에 관해 장윤정은 "(이지민은) 공황장애가 너무 심하게 와서 '노래를 안 해야 살 수 있나'라고 생각했던 친구"라고 설명했다.

이지민은 "일상생활 자체가 너무 힘들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무대와 방송을 보면 마음이 아렸다. 무대에 서고 싶은 생각이 간절해 꿈도 많이 꿨다"며 가수의 꿈을 포기하지 못한 이유를 전했다.

장윤정은 "본인이 행복하려고 노래를 해야지 주변 사람을 위해서 하면 너무 힘들다"고 조언했다.

이지민은 '그때 그 사람'을 선곡했다. 무대가 끝난 후 장윤정은 "관객들로 하여금 치유받는다는 생각을 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민은 78%의 선택을 받아 2라운드에 진출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극장가, 코로나19 3차 대유행에 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