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퀴즈' 박용준 대표 "어묵에 미쳐 밸런타인 어묵 아이디어 내기도…" [TV캡처]

입력2020년 09월 16일(수) 22:31 최종수정2020년 09월 16일(수) 22:31
유퀴즈온더블럭 / 사진=tvN 유퀴즈온더블럭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어묵 브랜드 CEO 박용준 대표가 미쳤다는 말을 들을 정도로 일했다고 밝혔다.

16일 밤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유 퀴즈 온 더 블럭'은 '미생' 특집으로 꾸며져 직장인 자기님들과의 만남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어묵계의 스티브 잡스 박용준 대표는 "회사를 살리기 위해 어묵에 정말 몰입했던 때가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한 마디로 정말 미친 사람이 되어있었다"며 "어느 정도였냐면 밸런타인데이에 빼빼로 어묵을 만들자고 할 정도였다. 그렇게 빠져있었다"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짜사나이2', 웹예능이 일으킨 반향…출연…
기사이미지
손흥민, 1골 2도움 맹활약…토트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2경기 연속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말뿐인 대처 NO"…방탄소년단→트…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과 트와이스 측이 악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