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훈, '악의 꽃' 역대급 회차 자신 "괜찮은 영화 한 편 본 느낌" [스타엿보기]

입력2020년 09월 17일(목) 15:28 최종수정2020년 09월 17일(목) 15:28
김지훈 악의 꽃 / 사진=김지훈 SNS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배우 김지훈이 '악의 꽃'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김지훈은 17일 오후 자신의 SNS를 통해 "'악의 꽃' 15화는 대본으로 처음 읽었을 때 꽤 괜찮은 영화를 한 편 보고 난 느낌"이라고 예고해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어 "촬영할 때도 힘들었지만 너무 재미있었고 해서 조심스럽게 역대급 회차 기대해 본다. 웬만한 영화보다 재미있을 것"이라고 자신하며 시청을 독려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 촬영 현장에서 극 중 캐릭터 백희성으로 분장한 김지훈의 모습이 담겼다. 무엇보다 장발과 군데군데 묻어있는 피가 섬뜩한 분위기를 표현하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지훈이 언급한 '악의 꽃' 15화는 이날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가짜사나이2', 웹예능이 일으킨 반향…출연…
기사이미지
손흥민, 1골 2도움 맹활약…토트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토트넘)이 2경기 연속골을 터뜨…
기사이미지
"말뿐인 대처 NO"…방탄소년단→트…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과 트와이스 측이 악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