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부산과 맞대결…선두 탈환 시동 건다

입력2020년 09월 17일(목) 18:51 최종수정2020년 09월 17일(목) 18:51
사진=전북 현대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축구 전북 현대가 선두 탈환을 위한 시동을 건다.

전북은 오는 2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부산아이파크와 하나원큐 K리그1 22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

파이널 라운드 돌입 전 마지막 라운드를 앞둔 전북은 지난 15일 울산전 승리의 기세를 이어 본격적인 선두 추격에 나선다는 각오다.

전북이 이날 경기에서 선두를 탈환하고 1위로 파이널 라운드에 진출하면 2위 팀과의 맞대결을 홈에서 치를 수 있어 반드시 승리가 필요하다.

현재 전북은 승점 45점으로 선두 울산(승점 47)을 2점차로 뒤쫓고 있으며 이날 경기에서 전북이 승리하고 울산이 인천에 패하면 1위로 올라설 수 있다.

전북은 부산과의 상대 전적에서 32승17무21패로 크게 앞선다. 2013년 7월13일 2-1 승리 이후 단 한 번도 부산에 패한 적이 없다. 특히 최근 K리그1 10경기에서는 9승1무로 압도적인 우위를 보여주고 있다.

지난 부산과의 FA컵 8강전에서는 구스타보의 해트트릭으로 5-1 완승을 거둬 이날 경기도 구스타보의 득점 무기인 머리와 발끝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구스타보와 함께 승리를 이끌 키 플레이어로는 한교원이 꼽힌다. 올 시즌 물오른 득점 감각을 보여주고 있는 한교원은 지난 울산전 결승골로 리그 10골을 기록해 국내선수 득점 1위, 팀내 득점 1위로 맹활약하고 있다.

한교원은 "매 경기 결승전에 임하는 자세로 준비하고 있다"며 "모든 선수가 우승을 향한 갈망이 크다. 남은 경기 최선을 다해 우리의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붐붐파워'→'씨네타운', 라디오까지 침투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기사이미지
'시즌 12호골' 손흥민, 유로파리그…
기사이미지
업텐션→에버글로우→이찬원, 연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업텐션 비토에 이어 에버글로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