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바람났다' 이원재, 김성일 도운 이재황에 윽박 [TV캡처]

입력2020년 09월 18일(금) 09:30 최종수정2020년 09월 18일(금) 09:30
엄마가 바람났다 / 사진=SBS 엄마가 바람났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엄마가 바람났다' 이원재가 이재황에게 화를 냈다.

18일 오전 SBS 아침드라마 '엄마가 바람났다'(극본 안서정·연출 고흥식)에서 강태수(이원재)가 강석준(이재황)을 불렀다.

이날 방송에서 강석환(김형범)은 강태수에게 "아는 기자가 경찰서에서 석준이를 본 것 같다. 오필정(현쥬니)이 아버지 오만식(김성일)을 사기죄로 신고했는데 석준이가 돈을 물어주고 빼낸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를 듣고 분노한 강태수는 강석준을 향해 "이 말이 사실이냐"며 "기사라도 나면 어떻게 하려고 하냐. 내가 조심하라고 하지 않았냐"고 윽박질렀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재기 응원 물결' 최철호, 여배우 폭행 후 …
기사이미지
'프듀 조작' 안준영 PD 항소심도 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검찰이 엠넷(Mnet)의 아이돌 오디션 프…
기사이미지
'로건·정은주 심판자' 자처한 정배…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가짜사나이2' 교관 로건(김준영)과 정…
기사이미지
'아이콘 탈퇴' 비아이, 연예계 복귀 시동거…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아이콘 출신 가수 비…
기사이미지
탬파베이, 다저스에 끝내기 승리 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탬파베이 레이스가 짜릿한 끝내기 승리…
기사이미지
"우울과 고통" 이경실→박해미,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