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풀타임' 토트넘, 플로브디프에 2-1 역전승…유로파리그 3차 예선 진출

입력2020년 09월 18일(금) 09:10 최종수정2020년 09월 18일(금) 09:10
탕귀 은돔벨레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풀타임을 소화한 가운데 토트넘은 로코모티브 플로브디프에게 역전승을 거뒀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각) 불가리아 플로브디프의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와 2020-2021시즌 UEFA 유로파리그 2차 예선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로써 토트넘은 유로파리그 3차 예선 진출을 확정지었다. 관심을 모았던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풀타임 활약을 펼쳤지만 공격 포인트를 신고하지 못했다.

토트넘은 전반 1분 손흥민의 슈팅으로 포문을 열었다. 이어 전반 10분 스티븐 베르바인이 지오바니 로셀소의 패스를 받아 강력한 오른발 슈팅을 날려 상대 골문을 강타했다.

흐름을 잡은 토트넘은 이후에도 강한 압박과 빠른 공수 전환으로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를 몰아붙였다. 그러나 형편없는 골 결정력으로 득점을 올리지 못한 채 전반전을 마무리했다.

토트넘은 후반 들어서도 공세를 이어갔다. 후반 7분 벤 데이비스가 낮게 올린 크로스를 통해 손흥민이 결정적인 찬스를 맞았지만 회심의 슈팅이 골문 위로 뜨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답답한 흐름을 이어가던 토트넘은 탕귀 은돔벨레와 에릭 라멜라를 투입하며 분위기 반전에 나섰다.

그러나 토트넘의 공세를 견딘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는 후반 26분 루가스 살라나스의 코너킥을 게오르기 민체프가 정확한 헤딩 슛으로 연결시켜 선취골을 작렬했다.

일격을 당해 위기에 빠진 토트넘은 이후 파상공세를 펼치며 동점골을 정조준했다. 결국 후반 35분 상대 핸드볼을 통해 페널티킥을 따냈다. 이 과정에서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 선수 2명이 퇴장을 당하면서 수적 우위도 얻었다. 케인은 페널티킥을 침착하게 차 넣어 1-1 승부에 균형을 맞췄다.

기세를 탄 토트넘은 이후 세밀한 패스 작업을 통해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 수비진을 흔들었다. 끝내 후반 40분 은돔벨레가 루카스 모우라의 크로스를 받아 왼발로 마무리해 2-1 역전골을 터뜨렸다.

승기를 잡은 토트넘은 이후 경기 템포를 낮추며 안정적인 경기 운영으로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의 공격을 봉쇄했다. 결국 경기는 토트넘의 역전승으로 마무리됐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재기 응원 물결' 최철호, 여배우 폭행 후 …
기사이미지
'프듀 조작' 안준영 PD 항소심도 실…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검찰이 엠넷(Mnet)의 아이돌 오디션 프…
기사이미지
'로건·정은주 심판자' 자처한 정배…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가짜사나이2' 교관 로건(김준영)과 정…
기사이미지
'아이콘 탈퇴' 비아이, 연예계 복귀 시동거…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아이콘 출신 가수 비…
기사이미지
탬파베이, 다저스에 끝내기 승리 거…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탬파베이 레이스가 짜릿한 끝내기 승리…
기사이미지
"우울과 고통" 이경실→박해미,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