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홍 떠난 대전하나시티즌, 감독대행에 조민국 전력강화실장 선임

입력2020년 09월 18일(금) 19:27 최종수정2020년 09월 18일(금) 19:27
사진=대전하나시티즌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대전하나시티즌이 조민국 전력강화실장을 감독대행으로 선임했다.

대전하나시티즌은 18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19일, 서울이랜드와의 20라운드 경기를 앞두고 조민국 전력강화실장을 감독대행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대전은 지난 8일, 황선홍 감독이 자진사퇴한 뒤 강철 수석 코치 체제로 팀을 꾸려왔다.

시즌 종료까지 8경기를 앞두고 치열한 승점 경쟁을 벌이고 있는 상황인 만큼 비상체제하에서 효율적인 팀 운영을 위해 잔여경기에 한시적으로 조민국 전력강화실장이 감독대행을 겸임한다.

한편, 대전은 신중한 검토와 논의를 거쳐 올 시즌 종료 후, 구단의 방향성과 비전에 부합하는 인물을 차기 감독으로 선임할 계획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릭♥나혜미, 전진♥류이서 결혼식서 포착…
기사이미지
'손흥민 1골 1도움' 토트넘, 웨스트…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손흥민이 1골 1도움을 기록했지만, 토…
기사이미지
'승리호'·'콜'·'낙원의 밤', 넷플…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영화 '승리호', '콜', '낙원의 밤'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