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미숙 "김학래, 머리 한 번 심더니 용모 엄청 신경 써"(1호가)[TV캡처]

입력2020년 09월 20일(일) 22:49 최종수정2020년 09월 20일(일) 22:49
1호가 임미숙 김학래 / 사진=JTBC 1호가 될 순 없어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1호가' 개그맨 김학래의 용모 단장을 두고 임미숙이 한 마디 던졌다.

20일 방송된 JBC 예능 프로그램 '1호가 될 순 없어'에서는 김장을 준비하는 임미숙-김학래 부부의 하루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숙래부부는 김장을 위해 장보기에 나섰다. 이를 지켜보던 김지혜는 "아들이라 여기고 입에 뭐 하나 넣어줘야 한다. 그 시간에는 별 다른 말을 안 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후 김학래는 외출에 앞서 패션에 각별히 신경 쓰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지켜보던 임미숙은 "머리 한 번 심더니 엄청 신경쓴다"고 한 마디를 던졌다.

장에 나선 김학래는 "필요한 것만 사라"고 말을 보탰지만 "짐이나 들라"는 임미숙의 말에 금세 고분고분한 짐꾼이 돼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끊임없이 시장 상인들과 인사한 임미숙은 "사람들이 시장 나오라고 한다"며 남다른 특유의 친화력을 자랑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취재는 깊게 이해는 쉽게"…'꼬꼬무', 유튜…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잘나가던 '꼬리에 꼬리를…
기사이미지
부국제, 스포트라이트 없지만 영화…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제 25회 부산국제영화제가 화려한 스포…
기사이미지
'코로나 블루' 달랠 여행 예능, 요…
기사이미지
너도나도 '테스형', '가황' 나훈아의 이름값…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황' 나훈아가 식을 줄…
기사이미지
'손흥민 결승골' 토트넘, 번리에 1…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결승골에 힘…
기사이미지
"인권 문제" 유승준, 외교부·병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