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원에이치' 피원하모니 테오 "설현, 먼저 말 걸며 긴장 풀어주는 선배"

입력2020년 09월 22일(화) 11:43 최종수정2020년 09월 22일(화) 11:43
피원에이치 새로운 세계의 시작 피원하모니 테오 / 사진=FNC 제공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피원에이치' 그룹 피원하모니 테오가 설현에게 감사했던 사연을 전했다.

22일 영화 '피원에이치: 새로운 세계의 시작'(감독 창·제작 FNC스토리) 온라인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창 감독, 피원하모니 기호, 테오, 지웅, 인탁, 소울, 종섭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앞서 피원하모니 멤버들 뿐만 아니라 정진영, 정용화, 김설현, 조재윤, 최여진, 정해인 등 화려한 배우들의 출연이 예고돼 화제를 모았다.

이를 두고 종섭은 "정진영, 설현이 촬영에 도움을 주셨다. 아무래도 큰 작품이 처음이다보니 저희가 긴장을 많이 했다. 자잘한 실수도 있었다. 그럴 때마다 괜찮다며 조언을 많이 해주셨다. 긴장을 많이 풀어주셔셔 촬영에 편하게 임했다. 다음에 꼭 다시 뵙고 싶다"며 훈훈한 선후배 '케미'를 전했다.

또 테오는 "너무 잘 챙겨서 감사하다. 제가 처음 테이크를 들어가게 됐는데 너무 긴장했는데 설현이 먼저 말을 걸었다. 나이, 연습생 기간 등을 여쭤 보셔서 긴장이 풀리게 됐다"며 설현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드러냈다.

작품은 분노와 폭력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로 폐허가 된 세상을 구하기 위해 다른 차원에 흩어진 소년들이 모여 희망의 별을 찾아가는 SF 휴먼 드라마다. 특히 10월 데뷔 예정인 FNC 피원하모니 세계관을 영화화했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부국제, 스포트라이트 없지만 영화 팬들의 …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제 25회 부산국제영화제가…
기사이미지
아는 맛보다 무서운 '막장'의 맛 […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막장'계의 대모 김순옥 작가가 돌아왔…
기사이미지
장르물 신흥강자 아니면 '시그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