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다솜, 점프투어 15차전 정상…생애 첫 우승 트로피

입력2020년 09월 22일(화) 19:05 최종수정2020년 09월 22일(화) 19:05
마다솜 / 사진=KLPGA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마다솜(21)이 점프투어 15차전에서 정상에 올랐다.

22일(화), 전북 고창 소재의 석정힐 컨트리클럽(파72, 6280야드)의 마운틴(OUT), 레이크(IN) 코스에서 개최된 'KLPGA 2020 모아저축은행·석정힐CC 점프투어 15차전'에서 아마추어 자격으로 출전한 국가대표 마다솜(21)이 생애 첫 우승 트로피를 차지했다.

1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1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기록한 마다솜은 공동 8위를 마크했다. 이어 최종라운드 전반에만 버디 6개를 기록한 마다솜은 후반에도 버디 3개를 추가하는 노보기 플레이를 선보이며 경기를 마무리했고, 최종합계 11언더파 133타(70-63)로 문혜성(19)과 연장전에 돌입했다.

우승자를 가릴 연장 첫 번째 대결에서 두 선수의 희비가 갈리게 됐다. 마다솜은 티샷으로 페어웨이 중앙을 향해 공을 보냈다. 세컨드 샷을 먼저 구사한 문혜성의 공은 핀 옆 5미터 넘어 떨어졌고, 마다솜은 자신 있는 48도웨지를 꺼내 들었다. 마다솜은 핀 앞 1미터에 공을 붙이는 데에 성공했고, 이내 컵에 공을 넣으며 자신의 첫 우승을 달성했다.

첫 트로피를 거머쥔 마다솜은 "아직 실감이 나질 않는다"며 "프로가 되기 위해 출전했는데 이렇게 덜컥 우승을 하게 돼 얼떨떨하면서 정말 기쁘고, 대회 내내 쟁쟁한 선배님들 사이에서 많은 것을 어깨너머 배울 수 있어 행복했다"고 우승 소감을 전했다.

이어 우승 원동력에 대해 "한동안 스윙 교정을 받았는데, 새로운 스윙을 이제 온전히 내 것으로 흡수시켰다"며 "그 덕에 대회 내내 전반적으로 샷 감이 좋았다. 오늘은 어제보다 샷 감이 더 좋아서 100% 온그린에 성공했고, 어제 내 맘대로 되지 않던 퍼트가 오늘은 계획한 대로 따라주면서 우승에 큰 도움을 준 것 같다"고 전했다.

5학년 때 부모님 권유로 골프를 시작한 마다솜은 스윙하는 느낌이 좋아 골프에 빠지게 됐다. 이후 꾸준히 실력을 쌓아 올린 마다솜은 2018년과 2019년에 국가상비군으로 활약한 후 올해 처음으로 국가대표로 발탁됐다.

이후 지난 7월 '제37회 OK저축은행 한국 대학 골프대회' 개인전과 단체전에서 우승을 거둔 마다솜은 좋은 흐름을 오늘까지 이어 우승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귀띔했다.

마다솜은 추후 목표에 대해 "올해 두 가지 목표를 세웠다"며 "정회원 자격 획득과 정규투어 진출이다. 먼 미래에는 LPGA에 진출해 PGA에서 활약하는 더스틴 존슨처럼 시원시원한 플레이를 하는 선수로 기억되고 싶다"고 말했다.

이밖에, 연장전에서 아쉽게 무릎을 꿇은 문혜성에 이어 김서희(20)와 윤규미(18)가 8언더파 136타를 기록해 공동 3위에 자리했고, 백가현(19)이 6언더파 138타(69-69)를 만들어 단독 5위로 도약했다. 한편, 지난 14차전 우승자인 마다연(18)은 최종라운드에서 2타를 잃으며 최종합계 2오버파 146타(72-74)로 공동 47위에 머물렀다.

2020시즌 KLPGA 점프투어의 15차전이 성황리에 종료되고, 앞으로 16차전, 단 한 개의 차전만이 남아있는 상태다. 고객의 이익과 행복을 중시하는 이웃은행 '모아저축은행'과 전라남도를 대표하는 자연친화적인 골프장인 석정힐 컨트리클럽이 개최하는 'KLPGA 2020 모아저축은행 · 석정힐CC 점프투어 16차전'의 우승 트로피는 누구에게 돌아가게 될 지 관심이 쏠린다.

모아저축은행과 석정힐 컨트리클럽이 주최하는 이번 대회 최종라운드는 주관방송사인 SBS골프를 통해 30일(수) 오후 8시부터 녹화 중계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정철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붐붐파워'→'씨네타운', 라디오까지 침투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기사이미지
'시즌 12호골' 손흥민, 유로파리그…
기사이미지
업텐션→에버글로우→이찬원, 연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업텐션 비토에 이어 에버글로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