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엠 카이 "'엘런쇼' 두 번째 출연, 거실 같아…안방은 아직 아냐"

입력2020년 09월 25일(금) 11:19 최종수정2020년 09월 25일(금) 11:19
슈퍼엠 /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슈퍼엠(SuperM)이 미국 '엘런쇼'에 두 번째로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슈퍼엠(백현, 태민, 카이, 태용, 마크, 루카스, 텐)의 정규 1집 '슈퍼 원(Super One)'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가 25일 오전 온라인으로 진행됐다.

앞서 슈퍼엠은 미국 NBC 토크쇼 '엘렌 드제너러스 쇼(The Ellen DeGeneres Show, 이하 '엘렌쇼')'에 출연해 신곡 '원' 무대를 공개한 바 있다.

이날 슈퍼엠 기자간담회 진행을 맡은 MC 안현모는 슈퍼엠에게 "'엘런쇼'라는 세계적인 프로그램에 벌써 두 번째 출연했다. 안방 같은 느낌이 들 것 같다"고 말했다.

카이는 "두 번으로는 안방은 힘들 것 같다. 6번 정도는 출연해야 안방으로 느껴질 것 같다"며 "아직 거실 정도다"라고 밝혔다.

텐은 "두 번째로 출연하게 돼서 너무 좋았다. 다만 아쉬운 점은 미국 가서 직접 무대를 할 수 없다는 점이 아쉬웠다. 그래도 무대가 너무 멋있게 나와 만족스러웠다"고 소감을 전했다.

슈퍼엠의 첫 정규앨범 '슈퍼 원'은 25일 오후 1시 발매되며, 타이틀곡 '원'은 23일 선공개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극장가, 코로나19 3차 대유행에 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