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든싱어6' 설운도 눈물로 호소 "시청자들에게 실망, 저 같지 않았습니까"

입력2020년 09월 29일(화) 11:04 최종수정2020년 09월 29일(화) 11:04
히든싱어6 설운도 / 사진=JTBC 제공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히든싱어6’ 추석 특집 원조가수로 ‘국민 트롯 신사’ 설운도가 출격, 제대로 명절 분위기를 선사한다. 설운도는 온라인 국민 판정단의 경악스러운 투표에 실망감을 감추지 못하는 한편, 후배들이 처음 보는 눈물까지 쏟아 심상찮은 위기를 암시했다.

10월 2일 방송될 JTBC 예능프로그램 ‘히든싱어6’에는 트로트 레전드 설운도와 함께 ‘국민 할매’ 김영옥, ‘팔방미인’ 조혜련, ‘프린수찬’ 김수찬, ‘열정 트롯맨’ 신인선, ‘동굴 저음’ 류지광, ‘트롯 손자’ 홍잠언 등 온 가족과 함께할 연예인 판정단이 출연한다.

MC 전현무와 흥겨운 트위스트를 추며 등장해 판정단을 열광시킨 설운도는 “너무 흥분돼요. 정말 나를 닮은 사람이 있을까? 절대 나를 능가하는 사람은 없어”라며 이날의 모창능력자들에 대한 의구심을 드러냈다.

또 판정단 김영옥은 “특성을 너무나 잘 알고 있으니까”라고, 홍잠언은 “리듬을 너무 잘 가지고 노는 분이니까. 악센트를 중점적으로 볼 생각입니다. 존경하는 선생님인데 기본이죠”라고 ‘현미경 분석’을 예고했다.

그러나 라운드가 본격적으로 시작되자 조혜련은 “똑같이 부르는 사람이 없다고 그랬잖아요”라며 혼란에 빠졌고, 김영옥 역시 “장담하고서 자빠지는 걸 너무 많이 봐서”라며 사뭇 다른 모습을 보였다. 이에 설운도는 “시청자들에게 실망이죠. 저 같지 않았습니까?”라며 당황했고, “뭐, 힘은 없지만”이라며 후배들이 처음 보는 눈물까지 쏟았다.

트로트 레전드 설운도와 함께하는 추석 특집 ‘히든싱어6’는 10월 2일 저녁 8시 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