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굴' 신혜선 농담 "극 중 카리스마 매력? 분장 팀 노력 덕분"

입력2020년 10월 06일(화) 11:34 최종수정2020년 10월 06일(화) 11:34
도굴 신혜선 이제훈 조우진 임원희 /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도굴' 배우 신혜선이 지적미가 넘치는 세련된 캐릭터로 돌아온다.

6일 '도굴'(감독 박정배·제작 싸이런픽쳐스) 온라인 제작보고회가 진행됐다. 행사에는 이제훈, 조우진, 신혜선, 임원희, 박정배 감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신혜선은 "제가 맡게 된 캐릭터가 지적이면서 세련돼 끌렸다. 굉장히 명석한 큐레이터 역이다. 물건 뿐만 아니라 사람까지도 판단한다. 값을 매기는 데 뛰어난 친구다. 제 안에서 그런 모습을 찾기 위해 노력했다"면서도 "사실 제 캐릭터 보다 다른 캐릭터들이 더 재밌어 작품이 궁금했다"고 말했다.

또 이번 작품을 통해 선보이는 카리스마 매력에 대해 "분장 팀이 열심히 만들어줬다"면서 겸손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도굴'은 타고난 천재 도굴꾼 강동구(이제훈)가 전국의 전문가들과 함께 땅 속에 숨어있는 유물을 파헤치며 짜릿한 판을 벌이는 범죄오락영화다.

고난 천재 도굴꾼 강동구(이제훈), 고분 벽화 도굴 전문가 존스 박사(조우진), 고미술계 엘리트 큐레이터 윤실장(신혜선), 전설의 삽질 달인 삽다리(임원희)까지 각기 다른 매력을 지닌 캐릭터들의 팀플레이가 오락적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11월 개봉 예정.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극장가, 코로나19 3차 대유행에 또…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