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2020-2021시즌 새 유니폼 공개

입력2020년 10월 07일(수) 11:22 최종수정2020년 10월 07일(수) 11:27
김연경-이재영-이다영 / 사진=흥국생명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가 2020-2021시즌에 착용할 유니폼을 공개했다.

2020-21시즌부터 새롭게 선보일 디자인은 선수들의 배구에 대한 끊임없는 열정에서 영감을 받아 완성됐다.

선수들의 넘치는 에너지를 팬들에게 잘 전달하기 위해 팀 상징색인 마젠타 핑크에 올해 패션 트렌드인 나염 프린트를 적용해 강인한 흥국생명을 표현했다.

또한 유니폼에 적용된 원단은 태광산업과 대한화섬이 공동 개발한 '에이스포라-에코'로 폐페트병을 재활용한 제품이다. 이는 친환경 원사 일뿐만 아니라 신축성이 좋고 속건, 항균 기능이 우수해 활동량이 많은 선수들의 땀 흡수를 효과적으로 돕는 특징이 있다.

흥국생명 관계자는 "다가오는 21일 GS칼텍스와의 첫 원정경기에서 새 유니폼을 팬들에게 직접 선보인다. 디자인이나 기능 뿐만 아니라 환경적인 측면까지 생각해서 만든 유니폼인 만큼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횟수·금액 커"…'억대 원정도박' 양현석,…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억대 원정도박 혐의로 재…
기사이미지
'손흥민·케인 휴식' 토트넘, 루도…
기사이미지
'이혼' 일라이·지연수, 각별했던 …
[스포츠투데이 김나연 기자] 그룹 유키스 출신 일라이와 지연수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