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챔피언십 포토콜 진행…김한별 "꼭 우승하고 싶은 대회"

입력2020년 10월 07일(수) 17:27 최종수정2020년 10월 07일(수) 17:27
사진=KPGA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대한민국 최고의 골프 제전 제네시스 챔피언십(총상금 15억 원, 우승상금 3억 원) 개막을 하루 앞둔 7일, 인천 연수구 송도 소재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포토콜이 진행됐다.

포토콜에는 아시아 최초 메이저 챔피언 양용은(48, 케이골프)을 필두로 제네시스 챔피언십 역대 우승자인 김승혁(34)과 이태희(36, OK저축은행), 2019년 '제네시스 대상' 문경준(38, 휴셈)과 '제네시스 상금왕' 이수민(27, 스릭슨), 2020시즌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챔피언 이창우(27, 스릭슨), 헤지스골프 KPGA오픈 with 일동레이크골프클럽과 제36회 신한동해오픈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현재 제네시스 포인트 1위에 위치한 김한별(24, 골프존), 이번 시즌 준우승 2회로 제네시스 포인트 3위에 자리해있는 이재경(21, CJ오쇼핑) 등 8명의 선수가 참석했다.

선수들은 18번홀 그린 위 챠량 전시대에 배치된 제네시스 차량 GV80, G80, G70 앞에서 각종 포즈를 취하며 대회의 성공 개최를 기원했다.

현재 제네시스 포인트 1위인 김한별은 "국내 최고 대회인 제네시스 챔피언십에 참가할 수 있게 돼 영광"이라며 "KPGA 코리안투어 선수라면 꼭 우승하고 싶은 대회인 만큼 최선을 다하겠다. 올해 우승도 2번 한 만큼 흐름이 좋다. 이번 대회에서도 다시 한번 우승컵을 들어올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출전 소감을 밝혔다.

지난해 본 대회 3라운드까지 단독 선두를 달리다 최종라운드에서 임성재(22, CJ대한통운)에게 역전을 허용해 준우승에 머물렀지만 ‘제네시스 대상’을 수상한 문경준은 "2019년의 경우 제네시스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하면 많은 타이틀을 가져갈 수 있었기 때문에 부담감이 있었다. 그 부담감이 경기 초반 실수로 이어졌다"며 "올해는 반드시 이 대회의 타이틀을 차지해 아쉬움을 씻어버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2017년 출범한 제네시스 챔피언십은 4년 연속 KPGA 코리안투어 최대 상금 규모로 치러진다. 대회 주최측인 제네시스는 '최고의 선수', '최고의 코스', '최고의 갤러리'가 함께 만들어가는 '최고의 골프 대회'를 열어 한국프로골프의 새로운 발전 방향을 제시하고 있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무관중 대회로 열린다. 제네시스는 출전 선수들의 위상을 확고히 하며 선수들이 대회 기간 내내 안전하고 최고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여러 방면에서 섬세한 배려로 선수들을 위한 대회임을 증명하고 있다.

제네시스 챔피언십은 8일부터 11일까지 나흘간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 어반, 링크스 코스(파72/7350야드)에서 펼쳐지며 KPGA 코리안투어 주관 방송사인 JTBC골프를 통해 1, 2라운드는 오전 11시부터, 3, 4라운드는 오전 10시부터 생중계된다.

제네시스 챔피언십 우승자에게는 KPGA 코리안투어 최고의 우승상금 3억 원, 제네시스 GV80 차량과 PGA 투어 더 CJ컵,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의 출전권이 부여되는 특전이 주어져 그 어느 대회보다 참가 선수들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버글로우 코로나19 확진, 최근 '유스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에버글로우 멤버 이…
기사이미지
영화계, 제작부터 홍보까지 비상등…
[스포츠투데이 우다빈 기자] 연예계가 비상이다. 드라마부터 가요계…
기사이미지
'수능 D-1' 유선호·한초원→위키미…
기사이미지
KBS·TBS, 직원→프로그램 방송가 덮친 코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방송가에서 연일 신종 코…
기사이미지
이대호의 해명 "판공비 증액은 회장…
기사이미지
"무소유 아닌 풀소유?"…혜민스님,…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혜민스님이 남산뷰 자택에 이어 미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