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레이오프 경쟁' 대전하나시티즌, 안방서 수원FC와 격돌

입력2020년 10월 08일(목) 23:21 최종수정2020년 10월 08일(목) 23:23
안드레 / 사진=대전하나시티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치열한 순위 경쟁을 펼치고 있는 대전하나시티즌이 안방에서 수원FC와 만난다.

대전은 오는 10일 오후 4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20 23라운드 수원FC와의 홈경기를 치른다.

대전은 올 시즌 수원FC와 두 차례 만나 1승1패를 기록 중이다. 홈에서 열리는 마지막 맞대결에서 반드시 수원FC를 잡고 상대 전적에서 우위를 점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대전은 9승6무7패(승점 33)로 3위를 기록 중이다. 이번 경기 승리를 통해 치열한 플레이오프 진출 경쟁에서 우위를 점한다는 각오다.

개막전 승리의 기억을 되살려야 한다. 대전은 지난 5월 열린 리그 개막전에서 수원FC를 상대로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안병준에게 선제 실점을 내줬지만 안드레의 동점골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고, 후반 종료 직전 박용지의 극적인 골로 짜릿한 역전승을 따냈다. 당시 대전은 수원FC전 승리를 기점으로 5경기 무패를 질주했다. 이번에도 무패행진의 시작점이 수원FC전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

대전은 침묵을 깬 안드레의 발끝에 기대를 걸고 있다. 안드레는 지난 충남아산FC 원정에서 전반 42분 골대 상단을 맞고 튕겨 나온 공을 머리로 밀어 넣으며 득점을 성공시켰다. 지난 8월30일 전남 드래곤즈 원정 이후, 득점이 없었던 안드레는 아산전을 통해 다시 득점포를 가동하며 득점왕 경쟁에도 불을 지폈다.

득점 2위 안드레(13득점)와 득점 1위 안병준(17득점)의 세 번째 맞대결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안드레는 한 경기에 다 득점을 몰아넣을 수 있는 능력이 충분한 선수이다. 시즌 5경기가 남은 시점에서 4득점은 충분히 뒤집을 수 있는 격차다. 두 선수의 치열한 득점왕 경쟁도 이번 경기의 관전 포인트이다.

안드레와 더불어 박용지 역시 이번 경기의 키플레이어다. 충남아산전에 후반 8분 교체 투입된 박용지는 특유의 투지 넘치는 돌파를 통해 대전 공격에 활력을 불어 넣었다. 후반 40분엔 상대의 허를 찌르는 재치 있는 슈팅으로 동점골을 기록하기도 했다. K리그 통산 200경기 출장에 단 2경기만을 남겨두고 있는 박용지는 올 시즌, 22라운드 전 경기에 출전하는 꾸준함을 바탕으로 공격의 중심을 잡아주고 있다. 개막전에서 수원FC를 상대로 결승골을 터뜨린 만큼 이번 경기에도 그의 활약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대전은 무관중 경기로 인해 경기장을 찾아오지 못하는 팬들을 위해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진행한다. 오후 2시15분부터 실시간 스트리밍을 통해 선수단의 경기장 도착부터 그라운드 워밍업, 사전 인터뷰 등 킥오프 전까지 홈경기장의 생생한 분위기를 전달할 예정이다. 또한 다양한 팬 참여 이벤트를 통해 친필 사인 백구·유니폼, 컬러링북 등을 제공한다. 라이브 방송은 유튜브 채널에서 '하나TV[대전하나시티즌]'를 통해 시청 가능하다.

또한 이번 경기는 생활체육TV를 통해 생중계되며 온라인에서도 네이버, 다음, 아프리카TV, twitch, seezn, 스팟을 통해 시청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에버글로우 코로나19 확진, 최근 '유스케' …
[스포츠투데이 김샛별 기자] 그룹 에버글로우 멤버 이…
기사이미지
'리빙 레전드' 방탄소년단, 역사 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또 역사를 썼다. 기…
기사이미지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올해 韓 영…
기사이미지
김민종, '가세연' 출연이 경솔했던 이유 [S…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겸 배우 김민종이 '…
기사이미지
'1월에 떠나고 싶다' 이강인, 발렌…
기사이미지
이정현, 노마스크 김장모임 뭇매……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김장철을 맞아 연예인들의 김장 인증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