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키스, 탬파베이 꺾고 ALDS 2승2패 원점…최지만은 韓 PS 최다안타

입력2020년 10월 09일(금) 11:43 최종수정2020년 10월 09일(금) 11:43
최지만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뉴욕 양키스가 탬파베이 레이스를 꺾고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ALDS·5전3선승제)를 원정으로 돌렸다.

양키스는 9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탬파베이와 ALDS 4차전에서 5-1로 이겼다.

1차전 승리 이후 2,3차전을 내리 패하며 벼랑 끝에 몰린 양키스는 4차전에서 가까스로 승리하며 시리즈는 2승2패 원점으로 만들었다. 챔피언십시리즈(ALCS·5전3선승제)의 향방은 5차전에 가려지게 됐다.

양키스의 선발투수 조던 몽고메리는 4이닝 3피안타 4탈삼진 3볼넷 1실점으로 제 몫을 다했다. 이어 채드 그린(2이닝), 잭 브리튼(1.2이닝), 아롤디스 채프먼(1.1이닝)이 탬파베이의 타선을 1실점으로 막아냈다. 타선에서는 글레이버 토레스가 2안타(1홈런) 2타점으로 힘을 보탰다.

탬파베이 선발 라이언 톰슨은 1.2이닝 2피안타(1피홈런) 3탈삼진 3볼넷 2실점으로 무너졌다.

선취점은 양키스의 몫이었다. 양키스는 2회말 선두타자 루크 보이트가 좌측 담장 넘어가는 솔로 홈런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이어 1사 만루 상황에서 디제이 르메휴의 우익수 희생플라이로 또 1점 추가했다.

탬파베이도 반격에 나섰다. 탬파베이는 3회초 1사 만루에서 브랜든 로우의 진루타로 1점을 만회했다.

양키스도 만만치 않았다. 양키스는 6회말 1사 1루 상황에서 토레스의 투런 홈런으로 승기를 잡았고, 8회말 2사 2루에서 카일 히가시오카의 적시타로 쐐기를 박았다. 결국 경기는 양키스의 승리로 마무리 됐다.

[스포츠투데이 김호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붐붐파워'→'씨네타운', 라디오까지 침투한…
[스포츠투데이 현혜선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기사이미지
'시즌 12호골' 손흥민, 유로파리그…
기사이미지
업텐션→에버글로우→이찬원, 연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업텐션 비토에 이어 에버글로우 …